김연아 "이제는 세계선수권, 그리고 올림픽까지"<연합>

"다음 목표는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둬 올림픽 티켓을 따는 것입니다."

독일 도르트문트의 아이스스포르트젠트룸에서 열린 NRW트로피 대회를 마치고 11일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한 김연아는 앞으로 계획에 대한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이번 대회에서 20개월 만에 복귀전을 펼친 김연아는 올시즌 최고인 201.61점을 받으며 화려한 부활을 알렸다.

김연아는 "복귀 후 첫 무대를 무리 없이 잘 마쳤고, 최소 기술점수를 넘기겠다는 목표를 이뤄서 기쁘다"며 "오래 쉬었으니 실전에서 예상치 못한 실수를 할까봐 걱정했는데 잘할 수 있어서 다행이었다"고 밝혔다.

또 "부담을 갖지 않고 오랜만에 즐겁게 경기장에서 스케이트를 탔다"며 "훈련을 열심히 했기 때문에 실전에서도 무리 없이 잘해낸 것 같다"고 덧붙였다.

비록 시즌 최고점을 받긴 했지만 김연아는 이번 대회에서 점프 실수를 하고, 스핀이 흔들리는 등 불안한 모습도 보였다.

김연아는 이에 대해 "경기에 지장을 줄 정도로 체력에 문제가 있었던 것은 아니었다"며 "첫 점프 실수 때는 균형이 흔들렸고, 두번째 때는 방심했던 것 같다"고 설명했다.

또 "스핀은 레벨 4를 받는 것이 목표였는데 실전에서 수행을 잘 못했다"며 "바뀐 스핀 규정에 신경 쓰면서 실전에서 완벽히 수행할 수 있도록 작은 부분도 꼼꼼히 점검하겠다"고 다짐했다.

2014년 소치 올림픽을 목표로 빙판에 복귀한 김연아는 다음 세계선수권대회를 통해 올림픽 출전권을 확보해야 한다.

국제빙상경기연맹(ISU)은 올림픽 직전 세계선수권대회에서 홀로 출전한 선수가 24위 내에 든 나라에는 1장의 올림픽 출전권을 준다.

10위권에 들면 2장, 1~2위에 오르면 3장으로 출전권이 늘어난다.

김연아는 "밴쿠버 올림픽 때는 티켓을 두장 따서 (곽)민정이와 올림픽에 출전할 수 있었다"며 "이번에도 올림픽 티켓을 두장 이상 따내 후배 선수와 함께 올림픽에 나서고 싶다"고 각오를 다졌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교황님, 파스타 줄이셔야겠어요'
  • 프란치스코 교황(78)이 앞으로 식단에 신경 써야 할지도 모르겠다. 최근 주치의가 교황에게 파스타를 줄이고 음식조절을 하라는 조언을 했기 때문이다.지난 1일(현지시각) 영국 익스프레스 등 외신들에 따르면 교황의 체중이 최근 몇 달 동안 부쩍 증가..
  • 띠과외 작가 "예원, 마녀로 몰려 화형직전"
  • 예원 띠과외 작가예원 감싸기 논란, 띠과외 작가 멀쩡하고 착한 애가 마녀로 몰려 화형 직전띠과외 작가가 예원을 감싸는 듯한 글을 올려 논란이 되고 있다.MBC 띠동갑내기 과외하기 작가는 자신의 SNS를 통해 마녀사냥 정말 소름끼치게 무섭다라며 이..
  • 진세연 홍종현 핑크빛 기류···"촉이 온다"
  • 진세연 홍종현진세연 홍종현 핑크빛 기류, 전수경 가족될지도? 촉이 온다배우 전수경박은혜가 영화 위험한 상견례2에 함께 출연한 후배 홍종현진세연의 호흡이 좋았다고 칭찬해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1일 서울 광진구 건대입구 롯데시네마 열린 위험한..
  • OK저축은행, 창단 2년만에 정상
  • 1일 경기도 안산상록수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4-2015 프로배구 V리그 남자부 OK저축은행과 삼성화재의챔피언 결정 3차전에서 OK저축은행 선수들이 1세트 점수를 따낸 뒤 함께 기뻐하고 있다.막내구단 OK저축은행이 8연패 달성을 노리던 삼성화재를 제..
  • '3경기 12골' 신태용 감독 "골 결정력 부족하다"
  • 신태용 감독 귀국(영종도=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신태용 올림픽 축구대표팀 감독이 2일 오전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하고 있다. 대표팀은 2016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 예선에서 조 1위를 무난하게 차지하며 내년 1월 카타르에서 펼쳐지는 이 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