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대 자동차 전시장 주인 바뀌나? 수입차 1번지 지각변동

도산사거리 벤츠, 부족한 AS 확충하려 논현동 이전 검토
수입차 1번지 진출하려는 현대차 '한발' 늦은 선택 될 판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가 논현동에 대규모 AS센터 설립을 검토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11일 업계 관계자에 따르면 벤츠코리아의 주주이자 딜러인 한성자동차가 서울 강남구 논현동 225-5번지에 있는 전 도요타자동차 전시장 인수를 타진한 것으로 전해졌다.

▶ 2009년 도요타 디앤티모터스가 들어섰던 서울 논현동 건물. 도요타는 지난 4월 자리를 옮겨 현재는 비어있다. /사진=도요타코리아
이 전시장은 도요타자동차가 한국에 진출하면서 딜러사인 동양고속이 건축한 지상 5층, 지하 1층, 연면적 9305㎡의 전시장으로 국내 최대규모다. 2009년 도요타 딜러 디앤티모터스의 모기업인 동양고속건설이 건물을 세웠지만 잇따른 경영 악화로 2010년 10월 채권단인 신한은행에 넘어갔고 2011년 6월 동양고속운수가 이를 다시 인수했다. 현재는 부동산 매각을 위해 신탁회사에서 관리중이며 도요타자동차는 지난 4월 청담동으로 자리를 옮겨 빈 건물이다.

한성자동차는 최근 판매량 급증에 따른 AS문제를 개선하기 위해 강남 지역에 적당한 장소를 물색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한 관계자는 “현재까지는 AS센터 확충을 위해 강남 지역의 여러 곳을 물색중이며 논현동 건물도 고려하고 있다”고 밝혔다.

▶ 수입차 1번지 ‘도산사거리’ 벤츠(좌)와 BMW(우)가 도로를 사이에 두고 마주보고 있다.
▶ 내년 4월 프리미엄 전시장을 목표로 도산사거리 인피니티 자리에 공사중인 현대자동차 전시장.
일각에서는 벤츠코리아가 수입차 1번지로 불리는 도산사거리 시대를 마감하고 논현동으로 자리를 옮길 것이라는 해석도 제기됐다. 수입차 딜러운영 원칙상 AS만을 위해 별도로 건물을 유지하지는 않으며 국내 최대규모 전시장을 AS만을 위해 사용한다는 것은 설득력이 떨어지기 때문이다. 다만, 논현동으로 벤츠가 자리를 옮기면 도산사거리의 수입차 1번지시대는 서서히 막을 내릴 것으로 전망된다.

최근 프리미엄 수입차 1번지로 불리던 도산사거리에 인피니티가 경영난을 이유로 자리를 옮겼고 그 자리에 현대자동차가 내년 4월 전시장 개장을 목표로 공사를 진행중이다. 벤츠 전시장 건너편에는 BMW가 있지만 역시 좁은 공간으로 인해 서비스센터 확충 등 고민을 안고 있다.

만약, 벤츠가 도산사거리에서 떠난다면 현대차는 프리미엄 전략에 타격을 입을 것으로 보인다. 최근 제네시스, 에쿠스 등을 앞세워 고급 차 시장에 도전중인 현대차는 수입차 1번지라 불리는 도산사거리를 비롯한 전국 주요 지역에 수입차에 대응할 프리미엄 매장을 건설중이다. 하지만, 비좁은 전시장과 부족한 AS센터를 확충하기 위해 수입차가 자리를 옮길 가능성이 커지면서 도산사거리를 노린 현대차의 전략은 '한발 늦은 선택'이  될 수 밖에 없게 됐다.

글·사진= 이다일 기자 auto@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들 줄에 묶고 개처럼 끌고간 父···이유가
  • 중국의 한 남성이 공부하지 않는다는 이유로 아들을 줄에 묶은 뒤 개처럼끌고 가 충격을 주고 있다.중국 상하이스트 등 현지 매체들에 따르면 최근 저장(浙江) 성의 한 도로에서 개처럼 학대당하는 소년의 모습이 포착됐다.아버지로 추정되는 남성은 먼..
  • 송중기 전역, "나 이제 30대" 너털웃음
  • 배우 송중기가 26일 전역했다.송중기는 이날 오전 8시 강원도 고성 제22사단 수색대대에서전역 신고식을 치렀다.그는 대기 중이던 취재진이 가장 달라진 점을 묻자, (나이가) 20대에서 30대로 넘어갔다는 것이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그는 이어 체력도..
  • 나경은, 아들 지호와 산책중? '다정다감'
  • 나경은 (사진출처=우먼센스)나경은, 아들 지호와 산책중? 파파라치 사진 속 다정다감 엄마와 아들방송인 유재석의 아내 나경은과 아들 지호 군의 일상이 포착됐다.여성 매거진 우먼센스 6월호에는 지난 5월 어린이날 한강에서 여유를 즐기는 나경은..
  • 최강희, 한교원 주먹질 사태에 "내 탓이다"
  • 전북 현대의 최강희 감독.프로축구 K리그 클래식 전북 현대의 최강희 감독이 한교원의 주먹질 사태에 대해 다 감독의 탓이다라고 밝혔다.최 감독은 25일 중국 베이징에서 취재진과 만나 그동안 선수들에게 몸싸움과 상대의 도발을 대처하는 방법에 대..
  • 슈틸리케·윤덕여·신태용·최진철 총출격
  • 울리 슈틸리케 축구대표팀 감독(왼쪽)과 신태용 올림픽 대표팀 감독.한국 축구가 숨 가쁜 6월을 보낸다. 슈틸리케호부터 윤덕여호(여자대표팀), 신태용호(올림픽대표팀), 최진철호(U-17 대표팀)까지 한국 축구를 빛내기 위한 대장정에 나선다.6월은 한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