납치된 딸 찾으려고 10년동안 사창가서…

관련이슈 : 오늘의 HOT 뉴스
10년 전 성매매 일당에 납치됐다. 어머니는 딸을 찾아 전국을 돌아다녔다. 아직 딸은 찾지 못했지만 딸과 같은 처지에 놓인 수많은 다른 누군가의 딸들을 구했다.

영화 같은 일의 주인공은 아르헨티나의 수산나 트리마르코(58·사진)다.

트리마르코의 딸 마리타 베론이 사라진 것은 2002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당시 23살이던 딸은 병원에 가던 길에 갑자기 사라졌다. 인신매매 일당에게 납치됐다는 소식을 들었지만 경찰 수사는 지지부진했다. 결국 그는 딸을 구하기 위해 전국 사창가고 다니기 시작했다. 변장을 하고 범죄조직의 소굴과 다름없는 윤락업소에 잠입하기도 했다.

그곳에서 만난 수많은 여성들은 자신의 딸 베론처럼 원치않게 끌려와 지옥 같은 삶을 살고 있었다. 트리마르코는 이들을 구출하고 주거지를 제공하고 치료를 돕는 일을 시작했다.

트리마르코는 “처음 성매매 피해 여성을 구출한 날을 잊을 수 없다”고 회상했다. 그는 “그 여성은 나에게 절대로 그들(인신매매 일당)에게 우는 모습이나 고통스러워하는 모습을 보이지 말라고 말해줬다. 그들이 비웃기 때문”이라며 “그날 이후 나는 더 이상 울지 않았고, 강해졌다. 눈물이 떨어지려 할 때 나는 이 말을 떠올리며 안정을 찾았다”고 말했다.

트리마르코의 일이 알려지면서 아르헨티나 정부는 베론의 이름을 딴 성매매 피해 여성 지원 재단을 설립했다. 또 2008년 인신매매를 불법으로 규정했다. 베론을 납치해 인신매매단에 넘긴 관련자 13명도 처벌했다.

크리스티나 페르난데스 아르헨티나 대통령은 9일(현지시간) 트리마르코의 노력을 높게 평가해 인권상을 수여했다.

트리마르코는 “내 가슴속에 베론은 아직 살아 있다. 딸을 찾을 때까지 결코 포기하지 않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진경 기자 ljin@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웃이 휘두른 10cm 칼에 눈찔린 남성
  • 이웃 주민이 휘두른 칼에 얼굴을 찔린 러시아 남성이 가해자를 고소했다.지난 3일(현지시간) 러시아 시베리안타임스 등 외신들에 따르면 옴스크에 사는 아스카 스마굴로프(25)는 지난해 여름, 이웃에 사는 예브게니 로시코프(27)와 말다툼이 붙었다.당시..
  • 신혜선 "강동원과 키스, 아무것도 몰랐다"
  • KBS2 새 주말드라마 아이가 다섯에 출연하는 신인배우 신혜선은 요즘 강동원 키스녀로 온라인상에 유명세를 타고 있다.지난 3일 개봉해 일주일 만에 500만 관객을 돌파한 흥행작 검사외전(감독 이일형)에서 지구당 경리 역으로 출연,강동원과의 진..
  • 전지현, 결혼 4년 만에 득남···축하 세례
  • 배우 전지현(35)이10일 득남했다.이날 한 매체는전지현이 이날 새벽 서울의 모 산부인과에서 첫 아들을 출산했다고 보도했다. 무사히 아들을 출산한 것에 대해 전지현본인은 물론 가족들이 크게 기뻐하고 있다고 관계자는 전했다.전지현은 2012년 4월13일..
  • 오승환, 11일 미국 출국 "헬로, 세인트루이스"
  • 메이저리그에 진출한 오승환(34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11일 훈련을 위해 미국 플로리다로 떠난다.오승환의 에이전시인 스포츠인텔리전스그룹은 10일 오승환이 11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에서 국내 팬들에게인사를 드리고 미국 플로리다로 향한다고 밝혔..
  • "류현진·푸이그, 다저스가 도약 원하는 7인"
  • 미국프로야구 로스앤젤레스 다저스는 왼손 선발 류현진(27)의 완벽한 복귀를 간절하게 기원한다. 마에다 겐타, 알렉스 우드 등 대체 자원을 영입했지만 여전히 다저스가 그리는 최상의 시나리오는 류현진 복귀다. MLB닷컴은 10일(이하 한국시간) 다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