납치된 딸 찾으려고 10년동안 사창가서…

관련이슈 : 오늘의 HOT 뉴스
10년 전 성매매 일당에 납치됐다. 어머니는 딸을 찾아 전국을 돌아다녔다. 아직 딸은 찾지 못했지만 딸과 같은 처지에 놓인 수많은 다른 누군가의 딸들을 구했다.

영화 같은 일의 주인공은 아르헨티나의 수산나 트리마르코(58·사진)다.

트리마르코의 딸 마리타 베론이 사라진 것은 2002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당시 23살이던 딸은 병원에 가던 길에 갑자기 사라졌다. 인신매매 일당에게 납치됐다는 소식을 들었지만 경찰 수사는 지지부진했다. 결국 그는 딸을 구하기 위해 전국 사창가고 다니기 시작했다. 변장을 하고 범죄조직의 소굴과 다름없는 윤락업소에 잠입하기도 했다.

그곳에서 만난 수많은 여성들은 자신의 딸 베론처럼 원치않게 끌려와 지옥 같은 삶을 살고 있었다. 트리마르코는 이들을 구출하고 주거지를 제공하고 치료를 돕는 일을 시작했다.

트리마르코는 “처음 성매매 피해 여성을 구출한 날을 잊을 수 없다”고 회상했다. 그는 “그 여성은 나에게 절대로 그들(인신매매 일당)에게 우는 모습이나 고통스러워하는 모습을 보이지 말라고 말해줬다. 그들이 비웃기 때문”이라며 “그날 이후 나는 더 이상 울지 않았고, 강해졌다. 눈물이 떨어지려 할 때 나는 이 말을 떠올리며 안정을 찾았다”고 말했다.

트리마르코의 일이 알려지면서 아르헨티나 정부는 베론의 이름을 딴 성매매 피해 여성 지원 재단을 설립했다. 또 2008년 인신매매를 불법으로 규정했다. 베론을 납치해 인신매매단에 넘긴 관련자 13명도 처벌했다.

크리스티나 페르난데스 아르헨티나 대통령은 9일(현지시간) 트리마르코의 노력을 높게 평가해 인권상을 수여했다.

트리마르코는 “내 가슴속에 베론은 아직 살아 있다. 딸을 찾을 때까지 결코 포기하지 않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진경 기자 ljin@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합법 '강아지 공장'···'돈 벌기 위한 도구다'
  • 새끼를 얻기 위해 빛도 들지 않는 좁고 더러운 곳에서 수많은 개를 가둬놓고 사육하는 강아지 공장. 일본에서 이런 시설이 법의 보호를 받으며 합법적으로 운영되고 있다.28일 다빈치뉴스는 '파피미루'로 불리는 강아지 공장의 실태를 고발했다.이곳에..
  • 정형돈, '무한도전' 최종 하차
  • 개그맨 출신 방송인 정형돈이MBC 주말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에서 최종 하차하기로 했다.29일 정형돈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장문의 입장글을 내고 최종 하차 의사를 밝혔다.FNC 측은 (정형돈이) 정상적으로 활동하기에는 아직 건강이 완전하게 좋..
  • C.I.V.A 이수민, 금수저 의혹 해명
  • 프로젝트 걸그룹 C.I.V.A 멤버 이수민이KBS2 해피투게더 3에 출연한 가운데자신을 둘러싼금수저 의혹에 대해 해명했다.지난 28일밤 방송된 해피투게더 3는 흥신끼왕 특집으로 꾸며져 현아, 용준형, 송원근, 이수민, 박승건 등이게스트로 출연했다.이..
  • 여름부터 강한 넥센, 밴 헤켄까지 더했다
  • KBO 리그에서 여름은 순위를 결정하는 중대한 변수다.선수층이 얇은 KBO 리그는 더운 여름만 되면 주전 선수 체력이 떨어질 수밖에 없는데, 이 때문에 여름 이후 주축 선수 체력 저하와 부상자가 겹치면 성적이 추락하는 구단도 나오기 마련이다.그렇지만..
  • 오승환, 3일 연속 세이브···시즌 7세이브
  • 오승환(34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3일 연속 세이브를 올렸다.오승환은 29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의 말린스 파크에서 열린 미국 프로야구(MLB) 마이애미 말린스전에 5-4로 앞선 9회말 등판, 1이닝 1피안타 무실점으로 팀 승리를 지켰다.3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