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마스 우르바흐 벤츠코리아 대표이사 독일서 별세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의 토마스 우르바흐 대표가 29일 별세했다. 고인은 지난 26일 독일 출장길에 올랐다가 벤츠 본사가 있는 슈투트가르트 인근 호텔에서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향년 50세인 우르바흐 대표는 1989년부터 다임러에서 근무했으며 2006년에는 메르세데스 벤츠 상용차 마케팅 부사장으로 근무했고 올 2월1일 벤츠코리아 대표로 부임했다.

우르바흐 대표는 벤츠코리아 대표로 부임한 후 별도의 통역 직원을 두고 한국 사정을 파악하기 위해 힘쓰는 등 의욕적으로 일해왔다. 한국에서 함께 생활하던 부인과 자녀는 비보를 듣고 독일로 급히 출국했다.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는 “고인의 안타까운 소식에 애도를 표한다”며 “고인의 유고로 인한 경영 공백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다일 기자 auto@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 POLL
윤일병 폭행 사망사건 주범인 이모 병장에게 징역 45년이 선고됐습니다.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약한 처벌이다. 사형판결 했어야한다.
적당한 처벌이다.
잘 모르겠다.
  • 10월 31일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