몰래 지켜본 투숙객, 남친 나간 사이… '경악'

관련이슈 : 오늘의 HOT 뉴스
모텔에 투숙하는 커플을 뒤쫓아가 남자가 자리를 비운 사이 여성을 옆방으로 끌고 가 성폭행한 2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경기 수원서부경찰서는 특수강간 혐의로 김모(24·무직)씨를 붙잡았다고 16일 밝혔다. 

위 사진은 해당 기사의 특정 내용과 관련없음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 15일 오전 7시20분 수원시 팔달구 매산로의 한 모텔에 307호에 투숙한 A(18·여)양을 전기충격기로 기절시킨 뒤 바로 옆방인 306호로 끌고 가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이날 오전 3시 전기충격기를 들고 수원시 매산로 집에서 나와 범행대상을 물색하던 중 오전 6시30분 로데오거리에서 A양이 남자친구와 술을 마시는 것을 보고 호감을 느껴 모텔까지 뒤따라간 것으로 드러났다.

김씨는 이들 커플이 투숙한 바로 옆방을 잡고 기다리다 15분 뒤 A양 남자친구가 객실에서 나가는 것을 보고 옆방으로 가 노크를 했다. 문을 연 A양을 전기충격기로 충격을 가해 자신이 묵은 방으로 끌고 가 성폭행했다.

술에 취한 A양을 모텔에 재우고 돌아가던 A양 남자친구는 A양과 연락이 닿지 않자 다시 모텔을 찾았다. 김씨는 바로 옆 객실에서 A양 남자친구의 목소리를 듣고도 “움직이거나 소리 지르면 죽이겠다”고 위협하며 성폭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양으로부터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 주변 폐쇄회로(CC)TV 화면 분석을 통해 오후7시45분 집에서 쉬고 있던 김씨를 검거했다. 김씨는 경찰조사에서 “성욕을 풀려고 범행했다”며 “전기 충격기는 여자친구를 위한 호신용으로 허가받아 소지하고 있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김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하는 한편 여죄를 추궁하고 있다.

뉴스팀 new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나체로 수영 중 낚싯바늘에 중요 부분 걸려
  • 강에서 혼자만의 시간을 만끽하던 남성에게 상상할 수 없는 비극이 벌어졌다.최근 영국 미러 보도에 따르면 독일 아우크스부르크 인근 카이저 호수에서 30대 남성이 맨몸으로 수영하던 중낚싯바늘에 중요 부분이 걸리는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다.당시..
  • 서인영·가인, 독이 된 예능 출연
  • 여기는 선후배가 존재하고 여기에 룰이 있다고 생각합니다. 선배 따지는 선배는 꼰대, 나이 많은 후배는 예의없게 해도 대접해줘라? 선배답게 행동해라? 이건 무슨 논리인가요?가수 서인영이 후배 가수 가인을 겨냥한 날선 발언이 파장을 몰고 왔다. 28..
  • '결별' 연예인 스타커플 누가있나?
  • 지코와 설현만남이 있으면 헤어짐도 있는 법. 연예인 연애설이 잇따르는 가운데 거꾸로 연인 사이를 정리하는 스타커플의 결별 소식도 계속 전해져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있다.특히 아이돌 커플의 경우 열애를 인정했다가도 주위의 지나친 시선을 의식..
  • 톱이냐 측면이냐···맨시티전 손흥민의 자리는?
  • 최근 폭발적인 득점력을 뽐내고 있는 손세이셔널 손흥민(토트넘)이 본격적인 시험대에 오른다.손흥민의 토트넘은 2일 밤 10시15분 홈에서 맨체스터 시티와 리그 7라운드를 벌인다. 손흥민은 경기 당 1골을 터트리고 있다. 하지만 그동안 만난 팀들은 상..
  • 김현수, 4경기 연속 안타 행진···볼티모어 3연승
  • 볼티모어 오리올스의 외야수 김현수(28)가 4경기 연속 안타로 팀의 귀중한 승리에 힘을 보탰다. 김현수는 1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뉴욕의 양키스타디움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뉴욕 양키스와 원정경기에 2번 타자 좌익수로 선발 출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