몰래 지켜본 투숙객, 남친 나간 사이… '경악'

관련이슈 : 오늘의 HOT 뉴스
모텔에 투숙하는 커플을 뒤쫓아가 남자가 자리를 비운 사이 여성을 옆방으로 끌고 가 성폭행한 2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경기 수원서부경찰서는 특수강간 혐의로 김모(24·무직)씨를 붙잡았다고 16일 밝혔다. 

위 사진은 해당 기사의 특정 내용과 관련없음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 15일 오전 7시20분 수원시 팔달구 매산로의 한 모텔에 307호에 투숙한 A(18·여)양을 전기충격기로 기절시킨 뒤 바로 옆방인 306호로 끌고 가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이날 오전 3시 전기충격기를 들고 수원시 매산로 집에서 나와 범행대상을 물색하던 중 오전 6시30분 로데오거리에서 A양이 남자친구와 술을 마시는 것을 보고 호감을 느껴 모텔까지 뒤따라간 것으로 드러났다.

김씨는 이들 커플이 투숙한 바로 옆방을 잡고 기다리다 15분 뒤 A양 남자친구가 객실에서 나가는 것을 보고 옆방으로 가 노크를 했다. 문을 연 A양을 전기충격기로 충격을 가해 자신이 묵은 방으로 끌고 가 성폭행했다.

술에 취한 A양을 모텔에 재우고 돌아가던 A양 남자친구는 A양과 연락이 닿지 않자 다시 모텔을 찾았다. 김씨는 바로 옆 객실에서 A양 남자친구의 목소리를 듣고도 “움직이거나 소리 지르면 죽이겠다”고 위협하며 성폭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양으로부터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 주변 폐쇄회로(CC)TV 화면 분석을 통해 오후7시45분 집에서 쉬고 있던 김씨를 검거했다. 김씨는 경찰조사에서 “성욕을 풀려고 범행했다”며 “전기 충격기는 여자친구를 위한 호신용으로 허가받아 소지하고 있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김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하는 한편 여죄를 추궁하고 있다.

뉴스팀 new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웃이 휘두른 10cm 칼에 눈찔린 남성
  • 이웃 주민이 휘두른 칼에 얼굴을 찔린 러시아 남성이 가해자를 고소했다.지난 3일(현지시간) 러시아 시베리안타임스 등 외신들에 따르면 옴스크에 사는 아스카 스마굴로프(25)는 지난해 여름, 이웃에 사는 예브게니 로시코프(27)와 말다툼이 붙었다.당시..
  • 홍석천, 머슬퀸들과 인증샷 '다 모였네'
  • 홍석천, 머슬퀸 프로젝트 출연자들과 인증샷 건강미녀 다 모였네방송인 홍석천이 머슬퀸 프로젝트 출연자들과 인증샷을 찍었다.홍석천은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 머슬퀸 프로젝트 재밌게 보셨나요? 이쁜 동생들과 한컷. 정말 최선을 다하는..
  • 여자 아이돌 '흑역사 사진' 잔뜩 탄생
  • KBS 2TV 설특집 파일럿 예능프로그램 본분 금메달(연출 최승희)이 2018평창동계림픽대회 조직위원회의 권고로 제목을 변경했다. 본래는 본분 올림픽이었다. 10일 오후 8시30분 방송되는 이 프로그램은 여자 아이돌의 멘붕 사진을 공개하며 궁금증을 자..
  • '웬만해선 막을 수 없다' 현대캐피탈 12연승
  • 이틀 전 풀세트 접전을 치른 팀이라고는 도저히 믿어지지 않는 경기력이었다. 남자 프로배구 현대캐피탈이 선두 OK저축은행을 셧아웃시키며 연승 행진을 12로 늘렸다. 아울러 정규리그 우승 희망도 한층 더 커졌다. 현대캐피탈은 9일 천안 유관순체육관..
  • KCC, 12년 만에 8연승···시즌 첫 단독 선두
  • 전주 KCC가 무려 12년 만에 8연승을 내달리며 시즌 첫 단독 선두에 올랐다. 추승균 감독이 이끄는 KCC는 9일 경남 창원체육관에서 열린 2015-2016 KCC 프로농구 정규리그 창원 LG와 원정 경기에서 85-80으로 크게 이겼다. 8연승 신바람을 낸 KCC는 32승18패가 되면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