몰래 지켜본 투숙객, 남친 나간 사이… '경악'

관련이슈 : 오늘의 HOT 뉴스
모텔에 투숙하는 커플을 뒤쫓아가 남자가 자리를 비운 사이 여성을 옆방으로 끌고 가 성폭행한 2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경기 수원서부경찰서는 특수강간 혐의로 김모(24·무직)씨를 붙잡았다고 16일 밝혔다. 

위 사진은 해당 기사의 특정 내용과 관련없음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 15일 오전 7시20분 수원시 팔달구 매산로의 한 모텔에 307호에 투숙한 A(18·여)양을 전기충격기로 기절시킨 뒤 바로 옆방인 306호로 끌고 가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이날 오전 3시 전기충격기를 들고 수원시 매산로 집에서 나와 범행대상을 물색하던 중 오전 6시30분 로데오거리에서 A양이 남자친구와 술을 마시는 것을 보고 호감을 느껴 모텔까지 뒤따라간 것으로 드러났다.

김씨는 이들 커플이 투숙한 바로 옆방을 잡고 기다리다 15분 뒤 A양 남자친구가 객실에서 나가는 것을 보고 옆방으로 가 노크를 했다. 문을 연 A양을 전기충격기로 충격을 가해 자신이 묵은 방으로 끌고 가 성폭행했다.

술에 취한 A양을 모텔에 재우고 돌아가던 A양 남자친구는 A양과 연락이 닿지 않자 다시 모텔을 찾았다. 김씨는 바로 옆 객실에서 A양 남자친구의 목소리를 듣고도 “움직이거나 소리 지르면 죽이겠다”고 위협하며 성폭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양으로부터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 주변 폐쇄회로(CC)TV 화면 분석을 통해 오후7시45분 집에서 쉬고 있던 김씨를 검거했다. 김씨는 경찰조사에서 “성욕을 풀려고 범행했다”며 “전기 충격기는 여자친구를 위한 호신용으로 허가받아 소지하고 있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김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하는 한편 여죄를 추궁하고 있다.

뉴스팀 new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수술자국에 상심한 아들, 용기 북돋우려···
  • 카메라를 보고 웃고있는 카터군(7)수술흉터에 힘들어하던 7살 아들에게 용기를 주고 싶었던 아빠의 사연이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17일 허핑턴포스트 재팬에 실린선천적인 심장질환으로 수술 받은 카터군(7) 사연은 엄청난 공감을 불러 일으켰다.미국 메..
  • 서장훈 "이젠 방송인 호칭 괜찮다"
  • 서장훈(전 농구선수)이방송인이라는 호칭에 대해 변화된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서장훈은19일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 쇼 귀빈연결 코너에 전화 연결돼 DJ 박명수와 대화를 나눴다.서장훈은 무한도전에 여러 차례 출연하며박명수와 친분을 이어오고..
  • '핫 보디' 유승옥, '룸바 여신' 등극
  • 유승옥이 아찔하고 매혹적인 룸바 댄서로 변신했다.유승옥은 19일 오전 방송된 KBS2 예능출발 드림팀 시즌2에 출연해 2015 댄스 페스티벌 무대를 꾸몄다.이날 방송에서 유승옥은 상대 김광식과 함께 숨 막힐 듯 열정적인 룸바 댄스를 선보였다. 김광식..
  • 김세영 LPGA 2승, 연장 끝에 얻은 값진 승리
  • 김세영(미래에셋22)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롯데챔피언십에서 시즌 2승에 성공했다.김세영은 19일(한국시간) 미국 하와이 오아후섬 코올리나 골프클럽(파726383야드)에서 열린 대회 최종 4라운드에서 최종합계 11언더파 277타를 기록한 후연장 끝에..
  • '포크볼 장착'오승환, 공 8개로 시즌 6세이브
  • 끝판대장 오승환(33 한신 타이거즈)이 새롭게 장만한 신무기로 톡톡히 재미를 보며 시즌 여섯번째 세이브를 따냈다.오승환은 18일 일본 효고현에서 열린 2015 일본프로야구 요미우리 자이언츠와의 경기에서 팀이 2-1로 앞선 9회초 마운드에 올라 안타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