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김수현, 첫 예능 도전에 진땀..치명적 약점 '긴장감'


배우 김수현이 첫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해 긴장감으로 인해 진땀을 흘렸다.

김수현은 7월8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좋다-런닝맨’에 출연해 런닝맨 멤버들과 미션을 수행하며 함께 한 편의 영화를 촬영했다.

그는 이날 보트를 타고 강을 가르며 강렬한 첫 등장을 했다. 김수현은 7개 중 한 개의 진짜 금거북이를 찾기 위해 고군분투 하는 멤버들을 아웃시키는 미션을 수행했다.

먼저 그는 특수용액과 총을 지급받고 런닝맨 멤버들을 잡기 위해 난지캠핑장 텐트로 숨어들었다. 그의 첫 번째 미션은 멤버들 이름표에 물총을 이용, 특수용액을 적셔야 했다.

들떴던 기분도 잠시, 김수현은 급격하게 표정이 굳었다. 얼핏봐도 상당히 긴장했단 것을 느낄 수 있었다. 그는 텐트 속에서 밖을 바라보며 런닝맨 멤버들이 오기만을 기다렸다.

김수현은 멤버들이 도착해 본격적으로 미션을 수행하자 불안과 초초한 모습을 감추지 못했다. 이 과정에서 김수현은 얼음을 깨는 유재석의 이름표에 물총을 쏘려고 했지만 실패했다. 

그는 허탈함과 초조함에 주저앉았고, “방송으로 볼 땐 재밌었는데”라고 한탄했다. 김수현은 끝내 개리의 이름표에 물총을 쏴 특수용액을 묻혔다. 미션을 성공한 김수현은 안도의 한숨을 쉬며 미소를 지으며 순수한 매력을 드러냈다.

아울러 그는 앞선 두 곳에서 런닝맨들을 미리 제거해놔야 했지만 예능에 익숙하지 않은 탓인지 허둥지둥한 모습을 보였다. 김수현의 어리바리한 모습은 최종 장소인 SBS 일산제작센터에서도 계속됐다. 그는 긴장감에 주저앉기도 했고, 멘탈이 붕괴된 모습도 자주 보였다.

김수현은 특히 하하의 도움으로 김종국의 이름표를 제거해놓고도 두려움에 무릎을 꿇고 용서를 구하는 등 웃음을 자아냈다.

연예뉴스팀 ent@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들에 건넨 '위로카드'···수십억을 안겨주다
  • 아버지가 아들에게 건넨 위로카드 한 장이 정말로 위로하는 카드가 되어버렸다. 카드에 들어있던 복권을 긁은 남성이 수십억원의 당첨금을 떠안게 된 것이다.지난 26일(현지시각) 영국 메트로 등 외신들에 따르면 미국 펜실베이니아 주 이스턴에 사는..
  • 반말 드러난 예원 소속사 "사과드린다"
  • MBC TV 띠동갑내기 과외하기 촬영도중 이태임과 욕설 파문에 휩싸인 가수 예원 소속사가 성급한 해명을 해 이태임씨 측에 피해를 끼친 점 사과드린다고 했다.31일 예원의 소속사 스타제국은 두 사람의 욕설 논란 당시 반말을 하지 않았다고 말한 부분이..
  • 탑-우에노 주리, 한일 합작드라마 호흡
  • 탑 우에노주리탑, 우에노 주리와 남녀주인공 호흡...한일 합작드라마 전격 출연빅뱅 멤버이자 배우 탑이 일본 배우 우에노 주리와 함께 드라마에서 호흡을 맞춘다.31일 한 드라마 관계자에 따르면, 탑과 우에노 주리가 CJ EM서 제작하는 드라마에 출연을..
  • 2015년 1분기 최고 축구 공격수는 메시
  • 메시 `발롱도르? 그까이꺼!`슈퍼스타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가 올해 1분기 최고의 활약을 펼친 공격수인 것으로 나타났다. 맞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레알 마드리드)를 멀찌감치 제쳤다.31일(한국시간) 국제스포츠연구센터(CIES) 축구연구소가 홈페..
  • 김세진 감독 "대전으로 안 돌아오겠다"
  • 남자 프로배구 챔피언결정전에서 디펜딩 챔피언 삼성화재에 예상을 깬 2연승을 달린 OK저축은행 김세진(41) 감독은 대전으로 다시 돌아오지 않도록 하겠다며 홈에서 우승 축배를 들겠다는 각오를 다졌다.김 감독은 30일 대전 충무체육관에서 벌어진 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