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원 "'나쁜 사마리아인' 불온도서 지정, 적법"<뉴시스>

국방부가 2008년 장하준 교수의 '나쁜 사마리아인' 등 일부 출판물을 불온서적으로 지정한 것은 적법한 조치였다는 법원의 판결이 나왔다.

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33부(부장판사 이우재)는 31일 실천문학 등 출판사와 저자 등 22명이 "언론·출판의 자유 등 기본권을 침해하고 명예를 훼손했다"며 국가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등 청구소송에서 원고 패소 판결했다.

재판부는 "국방부가 원고들의 책을 불온도서로 지정한 것은 가치판단이나 평가에 불과할 뿐 구체적인 사실 적시라고 볼 수 없다"며 "공공의 이익을 위한 목적이었고, 일반 국민을 대상으로 한 것도 아니어서 명예훼손이라고 볼 수 없다"고 판시했다.

이어 "국방부장관이 법령에 따라 자신의 권한 범위 내에서 이같은 조치를 취한 이상 원고들의 기본권이 용인할 수 없을 정도로 침해됐다고 보기 어렵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군인의 병영생활이나 정신전력 등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부분은 행정부의 독자적 재량을 인정할 수 있는 영역"이라며 "불온 도서를 지정한 경위와 방법 등을 고려하면 군사상 필요한 범위를 벗어나거나 재량권의 범위를 일탈했다고 볼 수 없다"고 설명했다.

실천문학 등은 2008년 국방부가 장 교수의 '나쁜 사마리아인들' 등 23권의 서적을 불온도서로 지정하고 반입금지 대책을 마련하라는 공문을 하달했다는 사실이 알려지자 소를 제기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들에 건넨 '위로카드'···수십억을 안겨주다
  • 아버지가 아들에게 건넨 위로카드 한 장이 정말로 위로하는 카드가 되어버렸다. 카드에 들어있던 복권을 긁은 남성이 수십억원의 당첨금을 떠안게 된 것이다.지난 26일(현지시각) 영국 메트로 등 외신들에 따르면 미국 펜실베이니아 주 이스턴에 사는..
  • 반말 드러난 예원 소속사 "사과드린다"
  • MBC TV 띠동갑내기 과외하기 촬영도중 이태임과 욕설 파문에 휩싸인 가수 예원 소속사가 성급한 해명을 해 이태임씨 측에 피해를 끼친 점 사과드린다고 했다.31일 예원의 소속사 스타제국은 두 사람의 욕설 논란 당시 반말을 하지 않았다고 말한 부분이..
  • 탑-우에노 주리, 한일 합작드라마 호흡
  • 탑 우에노주리탑, 우에노 주리와 남녀주인공 호흡...한일 합작드라마 전격 출연빅뱅 멤버이자 배우 탑이 일본 배우 우에노 주리와 함께 드라마에서 호흡을 맞춘다.31일 한 드라마 관계자에 따르면, 탑과 우에노 주리가 CJ EM서 제작하는 드라마에 출연을..
  • 2015년 1분기 최고 축구 공격수는 메시
  • 메시 `발롱도르? 그까이꺼!`슈퍼스타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가 올해 1분기 최고의 활약을 펼친 공격수인 것으로 나타났다. 맞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레알 마드리드)를 멀찌감치 제쳤다.31일(한국시간) 국제스포츠연구센터(CIES) 축구연구소가 홈페..
  • 김세진 감독 "대전으로 안 돌아오겠다"
  • 남자 프로배구 챔피언결정전에서 디펜딩 챔피언 삼성화재에 예상을 깬 2연승을 달린 OK저축은행 김세진(41) 감독은 대전으로 다시 돌아오지 않도록 하겠다며 홈에서 우승 축배를 들겠다는 각오를 다졌다.김 감독은 30일 대전 충무체육관에서 벌어진 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