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원 "'나쁜 사마리아인' 불온도서 지정, 적법"

국방부가 2008년 장하준 교수의 '나쁜 사마리아인' 등 일부 출판물을 불온서적으로 지정한 것은 적법한 조치였다는 법원의 판결이 나왔다.

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33부(부장판사 이우재)는 31일 실천문학 등 출판사와 저자 등 22명이 "언론·출판의 자유 등 기본권을 침해하고 명예를 훼손했다"며 국가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등 청구소송에서 원고 패소 판결했다.

재판부는 "국방부가 원고들의 책을 불온도서로 지정한 것은 가치판단이나 평가에 불과할 뿐 구체적인 사실 적시라고 볼 수 없다"며 "공공의 이익을 위한 목적이었고, 일반 국민을 대상으로 한 것도 아니어서 명예훼손이라고 볼 수 없다"고 판시했다.

이어 "국방부장관이 법령에 따라 자신의 권한 범위 내에서 이같은 조치를 취한 이상 원고들의 기본권이 용인할 수 없을 정도로 침해됐다고 보기 어렵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군인의 병영생활이나 정신전력 등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부분은 행정부의 독자적 재량을 인정할 수 있는 영역"이라며 "불온 도서를 지정한 경위와 방법 등을 고려하면 군사상 필요한 범위를 벗어나거나 재량권의 범위를 일탈했다고 볼 수 없다"고 설명했다.

실천문학 등은 2008년 국방부가 장 교수의 '나쁜 사마리아인들' 등 23권의 서적을 불온도서로 지정하고 반입금지 대책을 마련하라는 공문을 하달했다는 사실이 알려지자 소를 제기했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고속도로에 쏟아진 새끼 오리 '1만마리'
  • 화물차끼리 빚어진충돌사고 때문에실려 있던 새끼 오리들이 도로로 쏟아져 나온 한바탕 소동이 중국에서 벌어졌다.지난 28일(현지시간) 중국 산둥망과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 등 외신들에 따르면 앞선 26일 오전 12시20분쯤 산둥(山東) 성 짜오좡(棗莊) 시..
  • '듀스' 이현도 강제추행 혐의로 검찰 수사
  • 1990년대 남성 듀엣 듀스로 활동했던 가수 이현도(43)씨가 강제추행 혐의로 검찰 수사를 받게 됐다.30일 서울 서부지검은 이씨의 강제추행 피소사건을 수사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검찰에 따르면 이씨와 평소 친분이 있던 피해여성 A씨는 2013년 9월2일 오전..
  • 수애 "KBS 드라마 '우리 집에···' 검토 중"
  • 영화 국가대표 2로 3년 만에 스크린을 노크하는 수애가 드라마 차기작에 대해 언급했다.29일 한 매체는 수애가 KBS2 월화드라마 우리 집에 사는 남자 여주인공으로 캐스팅 될 가능성이 유력하다고 전했다.이에 수애는 세계일보와의 인터뷰에서 현재작..
  • 여름부터 강한 넥센, 밴 헤켄까지 더했다
  • KBO 리그에서 여름은 순위를 결정하는 중대한 변수다.선수층이 얇은 KBO 리그는 더운 여름만 되면 주전 선수 체력이 떨어질 수밖에 없는데, 이 때문에 여름 이후 주축 선수 체력 저하와 부상자가 겹치면 성적이 추락하는 구단도 나오기 마련이다.그렇지만..
  • 오승환, 3일 연속 세이브···시즌 7세이브
  • 오승환(34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3일 연속 세이브를 올렸다.오승환은 29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의 말린스 파크에서 열린 미국 프로야구(MLB) 마이애미 말린스전에 5-4로 앞선 9회말 등판, 1이닝 1피안타 무실점으로 팀 승리를 지켰다.3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