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자 먹다 이 부러진 줄 알았더니 진주가…

미국 사우스 캐롤라이나주(州) 콜롬비아에서 한 여성이 식당에서 저녁 식사 중 운 좋게 귀한 진주를 발견했다고 현지 방송사 WISTV가 2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파멜라 레비는 굴을 매우 좋아하지만 좋아하는 음식에 돈이 되는 것이 있으리라 생각지도 못했다.

레비는 지난 15일 밤 한 식당에서 굴이 들어간 피자를 먹다가 굴을 씹었다. 그는 처음에 이가 부러진 줄 알았다.

레비는 "이가 부러졌는지 알고 고소할 건수가 생겼다고 생각했었다"고 말했다.

그는 “입에서 이를 꺼냈는데 BB탄처럼 동그란 모양이었다”며 “그 때 식당 주인인 제프 헬스레이가 내 건너편에 앉아 있었다”고 말했다.

식당 주인 제프 헬스레이는 “갑자기 레비가 이상한 표정을 지어서 그를 쳐다봤더니 그가 입에서 진주를 꺼냈다”고 말했다.

헬스레이는 굴을 까는 일을 했었지만 레비가 발견한 것처럼 상당히 큰 진주를 본 적이 없다.

레비는 “어렸을 때 굴에서 진주를 발견했다는 뉴스를 들어봤다”며 “나에게 이런 일이 일어나서 놀랐다”고 말했다.

사실 이는 매우 드문 일로 레비는 정말 운이 좋았다. 그는 자신의 운에 대해 “복권은 잘 사지 않는 편이지만 한 번은 즉석 복권을 사서 75달러에 당첨됐었다”고 말했다.

아마도 그는 이 진주로 이보다 더 많은 돈을 벌게 될 것이다. 보통 식당에서 사용하는 굴에서는 보통은 진주가 나오지 않는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버려졌지만···형제가 되어준 개와 고양이
  • `꼬마 고양이 코다와 착하고 든든한 오빠 키로`의 행복한 모습.숲길에 버려진 코다는 손에 올려놓을 만큼 작았다.그런 자신의 처지를 알아서일까. 코다는 힘없이 울다 천만다행으로 지금 주인에게 발견됐고 그의 품에 안겨 새로운 가족과 만나게 됐다...
  • 애쉬튼 커처♥밀라 쿠니스, 극비 결혼
  • 할리우드의커플애쉬튼 커처(37)밀라 쿠니스(32) 커플이 극비 결혼식을 올렸다.지난 5일(현지시간) 영국 연예매체 피플은 커처와 쿠니스가 지난주 비밀리에 결혼했다고 보도했다.하지만 커처와 쿠니스 측은 해당 보도에 긍정도, 부정도 하지 않고 있어 궁..
  • 민아 "올리비아 핫세 극찬은 가문의 영광"
  • 걸스데이 민아가 전설적 여배우 올리비아 핫세로부터 칭찬 받은 소감을밝혔다.민아를 비롯한 걸스데이 멤버들은6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정찬우, 김태균의 두시탈출 컬투쇼에 게스트로 출연했다.민아는 앞서 공개된 걸스데이 새 앨범 티저 이미지에..
  • 한국여자 단체, 25m 권총 금메달 명중
  • U대회 한국여자 사격, U대회 25m 권총 단체전 금메달(나주=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6일 오전 전남 나주시 나주전남종합사격장에서 열린 2015 광주하계유니버시아드 여자 25m 권총 단체전에서 금메달을 딴 한지영, 조문현, 김지혜 선수(왼쪽 부터)가 환하게..
  • 코리안 총잡이의 위엄… 하루에 ‘金’ 4개 탕·탕·탕·탕
  • 5일은 유도, 6일은 사격45일 3개의 금빛 메치기에 성공하며 2015 광주하계유니버시아드 한국 선수단의 초반 메달레이스를 주도한 유도의 바통을 사격이 이어받았다. 한국 사격 대표팀은 6일 하루에만 4개의 금빛 총성을 울렸다. 특히 여자 25m 권총의 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