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자 먹다 이 부러진 줄 알았더니 진주가…

미국 사우스 캐롤라이나주(州) 콜롬비아에서 한 여성이 식당에서 저녁 식사 중 운 좋게 귀한 진주를 발견했다고 현지 방송사 WISTV가 2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파멜라 레비는 굴을 매우 좋아하지만 좋아하는 음식에 돈이 되는 것이 있으리라 생각지도 못했다.

레비는 지난 15일 밤 한 식당에서 굴이 들어간 피자를 먹다가 굴을 씹었다. 그는 처음에 이가 부러진 줄 알았다.

레비는 "이가 부러졌는지 알고 고소할 건수가 생겼다고 생각했었다"고 말했다.

그는 “입에서 이를 꺼냈는데 BB탄처럼 동그란 모양이었다”며 “그 때 식당 주인인 제프 헬스레이가 내 건너편에 앉아 있었다”고 말했다.

식당 주인 제프 헬스레이는 “갑자기 레비가 이상한 표정을 지어서 그를 쳐다봤더니 그가 입에서 진주를 꺼냈다”고 말했다.

헬스레이는 굴을 까는 일을 했었지만 레비가 발견한 것처럼 상당히 큰 진주를 본 적이 없다.

레비는 “어렸을 때 굴에서 진주를 발견했다는 뉴스를 들어봤다”며 “나에게 이런 일이 일어나서 놀랐다”고 말했다.

사실 이는 매우 드문 일로 레비는 정말 운이 좋았다. 그는 자신의 운에 대해 “복권은 잘 사지 않는 편이지만 한 번은 즉석 복권을 사서 75달러에 당첨됐었다”고 말했다.

아마도 그는 이 진주로 이보다 더 많은 돈을 벌게 될 것이다. 보통 식당에서 사용하는 굴에서는 보통은 진주가 나오지 않는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음악게임 즐기는 중년의 비트 마니아 솜씨
  • 일본 도쿄의 한 게임센터에서 음악 게임을 즐기는 중년남성의 모습이 전해져 흥겨움을 전하고 있다.영상 속 남성은 음악 게임을 완벽에 가깝게 플레이하는 것은 물론, 리드미컬하게 몸을 움직이며 박자를 맞추는 등 마치 프로 연주가답다.한편 남성은..
  • 이진욱 무고 여성은 '뮤지컬 배우'
  • .사실 성관계에 강제성이 없었습니다.(고소녀 A씨)배우 이진욱(35)을 성폭행 혐의로 고소한 여성 A씨(33)가 무고를 자백했다. 이에 이진욱의 성폭행 사건은 무혐의로 결론 날 가능성이 높아졌다. 더불어 A씨의 황당한 거짓말들도 계속해서 드러나고 있다...
  • 개그맨 박승대, 과거 노예계약 파문 재조명
  • 후배 양성에 힘쓰고 있는 개그맨 박승대가 화제의 인물로 떠올랐다.지난 27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는 노잼에 꿀잼 발라 드립니다 특집으로 꾸려져 강타, 이진호, 양세찬, 이용진 등이 게스트로출연했다.이날 방송에서 개그맨 이용진은 과..
  • '시속 154㎞ 돌직구' 오승환, 1이닝 퍼펙트 6세이브
  • 오승환(34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1이닝 동안 한 번의 출루도 허용하지 않고 완벽하게 팀의 승리를 지키며 시즌 6호 세이브를 기록했다.세인트루이스의 마무리투수인 오승환은 28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뉴욕의 시티 필드에서 뉴욕 메츠와 벌인 미국..
  • 장미란, 런던올림픽 동메달 승격 가능성
  • 역도 여제 장미란(33)이 2012년 런던올림픽 동메달을 뒤늦게 받을 가능성이 커졌다. 국제역도연맹(IWF)은 28일(한국시간) 런던 올림픽에서 채취한 소변, 혈액 샘플을 재조사한 결과 11명의 샘플에서 금지약물 성분이 검출됐다. 이중 6명이 메달리스트다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