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자 먹다 이 부러진 줄 알았더니 진주가…

미국 사우스 캐롤라이나주(州) 콜롬비아에서 한 여성이 식당에서 저녁 식사 중 운 좋게 귀한 진주를 발견했다고 현지 방송사 WISTV가 2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파멜라 레비는 굴을 매우 좋아하지만 좋아하는 음식에 돈이 되는 것이 있으리라 생각지도 못했다.

레비는 지난 15일 밤 한 식당에서 굴이 들어간 피자를 먹다가 굴을 씹었다. 그는 처음에 이가 부러진 줄 알았다.

레비는 "이가 부러졌는지 알고 고소할 건수가 생겼다고 생각했었다"고 말했다.

그는 “입에서 이를 꺼냈는데 BB탄처럼 동그란 모양이었다”며 “그 때 식당 주인인 제프 헬스레이가 내 건너편에 앉아 있었다”고 말했다.

식당 주인 제프 헬스레이는 “갑자기 레비가 이상한 표정을 지어서 그를 쳐다봤더니 그가 입에서 진주를 꺼냈다”고 말했다.

헬스레이는 굴을 까는 일을 했었지만 레비가 발견한 것처럼 상당히 큰 진주를 본 적이 없다.

레비는 “어렸을 때 굴에서 진주를 발견했다는 뉴스를 들어봤다”며 “나에게 이런 일이 일어나서 놀랐다”고 말했다.

사실 이는 매우 드문 일로 레비는 정말 운이 좋았다. 그는 자신의 운에 대해 “복권은 잘 사지 않는 편이지만 한 번은 즉석 복권을 사서 75달러에 당첨됐었다”고 말했다.

아마도 그는 이 진주로 이보다 더 많은 돈을 벌게 될 것이다. 보통 식당에서 사용하는 굴에서는 보통은 진주가 나오지 않는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웃이 휘두른 10cm 칼에 눈찔린 남성
  • 이웃 주민이 휘두른 칼에 얼굴을 찔린 러시아 남성이 가해자를 고소했다.지난 3일(현지시간) 러시아 시베리안타임스 등 외신들에 따르면 옴스크에 사는 아스카 스마굴로프(25)는 지난해 여름, 이웃에 사는 예브게니 로시코프(27)와 말다툼이 붙었다.당시..
  • 리암 니슨 "깜짝 놀랄 유명인과 열애"
  • 할리우드 스타 리암 니슨(64)이 아내와 사별한 지 7년 만에 열애 중인 사실을 공개했다.니슨은 최근 영국 인디펜던트지와의 인터뷰에서 다가오는 밸런타인데이 계획에 대해 밝혔다.그는 몇 개의 꽃다발을 사서당신에게 사로잡힌 아일랜드인으로부터라..
  • '몰카 배틀', 설 파일럿 시청률 1위
  • 몰카 배틀이 설 연휴 가장 많이 본 파일럿 예능프로그램으로 꼽혔다.11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6일부터 10일까지 방송된 지상파3사 설날 파일럿 예능프로그램 중 가장 높은 시청률을 기록한 프로그램은 MBC 몰카배틀-왕좌의 게임(..
  • 오승환 "월드시리즈 챔피언 되고 싶다"
  • 미국 프로야구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에 입단한 오승환(34)이 월드시리즈에 올라간다면 챔피언이 돼보고 싶다는 각오로 출국길에 올랐다.오승환은 11일 인천국제공항 여객터미널에서 출국 기자회견을 열고 초심으로 돌아간다는 생각으로 준비했다. 좋..
  • 기성용 "뇌진탕 증세 완쾌···주말 경기 출격 준비"
  • 그라운드로 돌아갈 준비를 마쳤습니다.지난 3일(이하 한국시간) 경기 도중 상대 선수에 발에 얼굴을 맞아 뇌진탕 증세를 보였던 기성용(스완지시티)이 부상에서 회복돼 그라운드 복귀를 준비하고 있다.기성용은 11일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훈련장에 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