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원 살인' 용의 패터슨 "내가 진범"

지인 “내게 분명히 말해… 한국도 비웃어” 증언
대법 “패터슨 진범 가능성 커”… 유족에 배상판결
공소시효 놓고 “6개월도 안남았다” vs “충분하다”

1997년 발생한 ‘이태원 살인사건’의 유력 용의자 아서 패터슨(32)이 “조중필씨를 살해한 사람은 나”라고 말했다는 증언이 나왔다. 법원도 진작에 “패터슨이 진범”이라고 판시한 것으로 드러나 “검찰이 부실수사로 진상 규명에 실패했다”는 비난이 일고 있다. 미국에서 신병인도 재판을 받고 있는 패터슨의 공소시효가 얼마 남지 않았다는 주장도 제기돼 신속한 송환을 위한 범정부 차원의 노력이 필요한 것으로 보인다.

12일 MBC 뉴스에 따르면 패터슨의 지인 최모씨는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MBC 기자와 인터뷰를 갖고 “패터슨이 ‘내가 조씨를 죽였다’고 말하는 것을 분명히 들었다”고 증언했다. 최씨는 “패터슨에게 ‘한국 정부에 의해 형사처벌을 받을 수 있다’고 경고했더니 ‘웃기지 마라. 한국 사법당국은 순 엉터리다’고 비웃었다”고 덧붙였다.

사건 직후 살인범으로 몰려 재판에 넘겨졌다가 무죄를 선고받고 풀려난 에드워드 리도 최씨와 같은 입장인 것으로 전해졌다. 에드워드 리는 최근 조씨 어머니 이복수씨 앞으로 “잘못을 진심으로 사과한다. 패터슨이 재판에 넘겨지면 법정에서 진실을 얘기하겠다”는 취지의 편지를 썼지만 전달하지 못했다고 한다. 최씨 또한 “패터슨의 재판에 증인으로 출석해 그가 범인이라는 점을 분명히 증언하겠다”고 말했다.
 
영화 '이태원 살인사건' 포스터.

이와 관련해 온라인 공간에서는 검찰의 부실 수사를 질타하는 여론이 뜨겁다. 특히 검찰이 패터슨의 출국정지 기간을 제때 연장하지 않아 그가 1999년 8월23일 미국으로 출국할 수 있게 사실상 ‘방조’한 것은 변명의 여지조차 없는 잘못이라는 지적이 많다.

실제로 대법원은 조씨 유족이 국가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소송에서 “검찰이 핵심 용의자의 출국을 정지하지 않아 미국으로 도주하게 만들었다”며 배상 판결을 내렸다. 대법원은 에드워드 리에게 무죄를 선고하며 “여러 정황으로 미뤄볼 때 에드워드 리가 아니고 패터슨이 진범일 가능성이 크다”고 밝힌 것으로 확인됐다.

법조계에선 패터슨의 공소시효를 놓고 논란이 일고 있다. 패터슨이 수사 도중이 아니고 한국에서 판결을 받은 다음 미국으로 떠났기 때문에 ‘공소시효가 정지되지 않고 계속 진행됐다’고 볼 수 있다는 것이다. 한나라당 주광덕 의원은 “현재 공소시효가 6개월도 채 남지 않았다. 신병인도 재판이 끝나기도 전에 공소시효가 만료될 수 있다”며 “범정부 차원에서 신속히 패터슨 신병을 인도받아 수사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반면 검찰은 “공소시효가 충분하다”는 입장이다. 검찰 관계자는 “패터슨은 검찰이 출국정지 기간을 미처 연장하지 못한 틈을 타 도주한 것”이라며 “당연히 출국 시점부터 공소시효가 정지된 것으로 봐야 한다”고 말했다.

김태훈 기자 af103@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장모 장례식에 직원들 동원한 '사장님'
  • 중국의 한 기업체 사장이 장모 장례식에 직원들을 총동원해 논란이 일고 있다. 사장이라면 직원들을 가족처럼 보듬어야 하건만, 그는 자기 위용을 과시하기 위한 수단으로 직원들을 생각한 듯하다. 장모의 장례식에 왔으니 나름 가족이라고 사장이 항..
  • '응팔' 혜리 캐스팅 논란? 걱정 마세요
  • 걸스데이 혜리가 정은지-고아라의 계보를 잇는 tvN 응답하라 1988(이하 응팔) 여주인공에 낙점되면서, 네티즌 사이에 호오가 갈리고 있다.하루 이틀이 멀다 하고 쏟아지는 캐스팅 기사들. 그런데 혜리의 캐스팅에 유독 갑론을박이 일고 있는 이유는 뭘까..
  • 'SNL' 클로이 모레츠 '망가져도 예뻐'
  • SNL 코리아 클로이 모레츠SNL 코리아 클로이 모레츠 망가져도 예뻐 저질댄스에 먹방 프로라면 OK클로이 모레츠가 SNL 코리아에서 프로다운 모습으로 활약해 이목을 끌었다.지난 23일 방송되는 tvN SNL코리아의 코너 친한파 매니지먼트에서는 헐리우드 배..
  • 손흥민, 차붐 넘기 실패했지만 시즌 최고 성적
  • 차붐 뛰어넘기는 실패했지만 손흥민(23레버쿠젠)은 자신의 역대 최고 활약을 펼치며 그의 다섯 번째 독일 분데스리가 시즌을 성공적으로 마쳤다.손흥민은 23일(현지시간) 치러진 2014-2015 독일 분데스리가 34라운드 최종전에서 상대 프랑크푸르트의 골망..
  • 류현진 "2년전에도 관절와순 찢어진거 알았지만···"
  • 왼쪽어깨 관절와순(어깨와 팔관절을 연결하는 고리형태 부분) 부분파열 수술을 받은 로스앤젤레스(LA) 다저스 왼손투수 류현진(28)은 22일(현지시간) 2년전에도 관절와순이 찢어진 것을 알았다면서 처음 수술을 망설였으나 이렇게 갈 수 없다고 판단 결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