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100년 만에 복원된 광화문 월대와 현판 담은 ‘2024 광화문’ 기념메달 출시

입력 : 2024-06-10 09:54:38 수정 : 2024-06-10 09:54:3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풍산화동양행은 일제강점기 훼손됐던 서울 광화문 월대가 2023년 10월 광화문 현판과 함께 복원된 의미와 상징성을 담아낸 ‘광화문 기념메달’을 출시했다고 10일 밝혔다.

 

광화문 기념메달은 이날부터 금융기관 및 온라인 쇼핑몰을 통해 선착순 예약판매된다.

 

광화문 기념메달은 원형 복원된 광화문의 현판과 함께 약 100년 만의 월대의 복원으로 수많은 부침 속에 비로소 제자리를 되찾은 광화문의 역사적 의미를 되새기기 위해 제작됐다.

 

왕의 길이자 백성과의 소통의 장으로 활용된 월대의 상징성과 건축학적 가치를 재조명하는 의미도 담았다.

 

기념메달은 총 2종이다. 금메달(99.9%, 15.5g, 99장), 금도금 은메달(99.9%, 31.1g, 999장)으로 각각 한정된 수량만큼 제조되며, 가격은 금메달 297만원, 은메달 16만5000원이다.

 

광화문 기념메달은 10일부터 6월 21일까지 선착순 판매되며, IBK기업은행, NH농협은행과 우체국 전국 지점에서 접수를 받고, 온라인은 풍산화동양행 및 현대 Hmall, 더현대닷컴, 롯데백화점몰, 펀샵에서 주문이 가능하다.

 

하나은행과 GS리테일의 경우 모바일 어플인 하나1Q앱, 우리동네 GS앱을 통해 모바일로만 주문이 가능하다.


이진경 기자 ljin@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
  •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
  • 아이린 '사랑스러운 미소'
  • 선미 '깜찍하게'
  • 나나 '미소 천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