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서울고법이 의료계가 보건복지부·교육부 장관을 상대로 제기한 의대 증원 집행정지 신청을 각하·기각한 16일 서울 시내 한 의과대학에서 의료진들이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법원 결정에도 불구하고 의대 증원을 받아들이지 않는 의료계와 정책을 추진하는 정부 간 갈등은 이어질 전망이다.

<뉴스1>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나연 '깜찍한 브이'
  • 나연 '깜찍한 브이'
  • 시그니처 지원 '깜찍하게'
  • 케플러 강예서 '시크한 매력'
  • 솔지 '아름다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