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전 연인 집 갔다 ‘다른 남자’ 보고 흉기 휘두른 50대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4-05-17 01:00:00 수정 : 2024-05-16 18:07:0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전 연인의 집에 찾아갔다가 함께 있던 남성을 보고 흉기를 휘두른 5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혜화경찰서는 16일 50대 남성 A씨를 특수상해 혐의로 현행범 체포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서울 종로구 서울혜화경찰서. 뉴시스

A씨는 이날 오전 0시쯤 종로구 창신동에 있는 전 여자친구의 자택을 찾아갔다가 함께 있던 남성을 보고 격분해 주방에 있던 흉기를 남성의 얼굴을 향해 휘두른 혐의를 받는다.

 

피해 남성은 턱 등을 다쳤으나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당시 술에 취한 상태였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경찰 관계자는 “(A씨에 대한) 다른 혐의는 조사 중”이라며 “구속영장 신청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윤솔 기자 sol.yun@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하이키 휘서 '시크한 매력'
  • 하이키 휘서 '시크한 매력'
  • 트와이스 지효 '깜찍하게'
  • 카리나 '아자!'
  • 나연 '깜찍한 브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