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김건희 여사, 한·캄보디아 정상회담 오찬 참석 예정… 5개월 만에 공식 석상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4-05-16 10:28:10 수정 : 2024-05-16 10:30:4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윤석열 대통령은 16일 한국을 방문한 훈 마넷 캄보디아 총리와 정상회담을 한다. 그동안 잠행 해온 김건희 여사는 5개월만에 공식 석상에서 모습을 드러낼 예정이다.

 

대통령실은 윤 대통령이 이날 오전 서울 용산 대통령실에서 훈 마넷 총리와 만나 정상회담과 오찬을 함께 한다고 밝혔다.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2022년 11월 12일 캄보디아 프놈펜 쯔노이짱바 국제 컨벤션센터에서 '아세안+3' 의장국인 캄보디아 정상이 주최하는 갈라 만찬에 참석, 훈센 총리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훈 마넷 총리는 이날 오전 10시30분쯤 대통령실에 도착해 방명록에 서명한다. 이후 기념촬영을 하고 본격적인 정상회담에 돌입한다. 두 정상은 회담 성과를 담은 공동 문서에 서명할 계획이다.

 

두 정상은 낮 12시부터 오찬을 함께한다. 이날 오찬에는 김건희 여사도 참석할 예정이라고 대통령실이 알렸다. 훈 마넷 총리 부부가 함께 방한해 격식을 맞추기 위한 것이란 설명이다.

 

김 여사는 지난해 12월 네덜란드 순방 이후 명품가방 수수 논란이 일자 공식 일정을 삼가며 잠행을 해왔다. 그러다 윤 대통령이 kbs와의 대담에서 한 차례 입장을 밝혔고, 지난 기자회견에서 이에 대해 공식 사과하면서 다시 공식 행보를 재개하는 것으로 풀이된다.

 

윤 대통령은 지난해 9월7일 아세안 관련 정상회의 참석을 위해 인도네시아 자카르타를 방문해 훈 마넷 총리를 만났다.


조병욱·박지원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나연 '깜찍한 브이'
  • 나연 '깜찍한 브이'
  • 시그니처 지원 '깜찍하게'
  • 케플러 강예서 '시크한 매력'
  • 솔지 '아름다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