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샌프란시스코 중견수 이정후가 13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의 오라클파크에서 열린 신시내티와 홈 경기에서 1회 2사 만루에서 타구를 잡으려 점프하고 있다. 작은 사진은 이정후(왼쪽)가 펜스에 부딪혀 왼쪽 어깨를 다친 뒤 교체되는 모습.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나연 '깜찍한 브이'
  • 나연 '깜찍한 브이'
  • 시그니처 지원 '깜찍하게'
  • 케플러 강예서 '시크한 매력'
  • 솔지 '아름다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