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10골·10AS' 재도전 나서는 손흥민…'우승 경쟁' 맨시티전 출격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4-05-13 15:12:31 수정 : 2024-05-13 15:38:4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10골-10어시스트.’

 

다재다능한 공격수를 평가하는 대기록 달성을 위해 ‘캡틴’ 손흥민(토트넘)이 ‘디펜딩 챔피언’ 맨체스터 시티(맨시티)를 마주한다. 손흥민이 맨시티전을 포함한 남은 두 경기에서 개인 통산 세 번째 ‘10골·10도움’ 위업을 이룰지 관심이 쏠린다.

손흥민. AP연합뉴스

토트넘은 오는 15일 오전 4시(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2023∼2024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4라운드 맨시티와의 순연 경기를 펼친다. 이번 34라운드는 당초 지난달 20일에 치러질 예정이었지만 맨시티의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준결승 일정 탓에 미뤄졌다.

 

5위 토트넘(승점 63)과 2위 맨시티(승점 85)의 시즌 두 번째 맞대결은 양 팀 모두 물러설 수 없는 중요한 일전이다. 토트넘은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UCL) 본선 진출권 확보를 위한 마지노선인 4위 탈환을 정조준하고 있다. 자력으로 우승할 수 있는 상황도 아닌 토트넘은 기적을 위해서도 전승을 해야 한다. 4위 애스턴 빌라(승점 67)가 남은 2경기에서 1승이라도 챙기면 토트넘의 4위 탈환은 물거품이 된다.

 

맨시티 역시 리그 우승을 위해 승리가 절실하다. 2경기를 남긴 맨시티는 1경기만 남긴 선두 아스널(승점 86)을 승점 1차로 쫓고 있다. 이번 토트넘전에서 맨시티가 이기면 1위 자리를 탈환할 수 있는 만큼 총력전에 나설 전망이다. 지난해 12월 열린 두 팀의 첫 대결은 3-3으로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손흥민은 EPL 개인 통산 3번째 ‘10골-10도움’ 달성을 노린다. 손흥민은 올 시즌 EPL에서 17골 9도움을 기록 중이다. 앞서 2019∼2020시즌(11골 10도움)과 2020∼2021시즌(17골 10도움)에 ‘10골-10도움’을 기록한 손흥민은 이제 도움 1개만 추가하면 개인 통산 세 번째 대기록을 이룬다.

 

EPL에서 한 시즌 10골-10도움을 3차례 이상 기록한 선수는 현재까진 웨인 루니(5회), 에리크 칸토나, 프랭크 램퍼드(이상 4회), 무함마드 살라흐, 디디에 드로그바(이상 3회)까지 총 5명이다.


장한서 기자 jh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수지 '우아한 매력'
  • 수지 '우아한 매력'
  • 송혜교 '반가운 손인사'
  • 김희애 '동안 미모'
  • 하이키 휘서 '미소 천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