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광명시장 “광명에 도움되는 공약이라면 당선 여부 떠나 적극 수용”

입력 : 2024-05-10 14:36:41 수정 : 2024-05-10 14:36:4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박승원 광명시장. 뉴시

 

박승원 경기 광명시장은 10일 “광명의 미래 100년을 준비하는 데에 도움이 되는 공약은 22대 총선 여·야, 당선자와 낙선자를 가리지 않고 시정에 적극 반영하겠다”라고 말했다.

 

박 시장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후보자들이 시민 의견을 모아 만든 공약을 시정에 반영하는 것은 곧 시민 의견을 시정에 반영하는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에 따라 시는 총선 당시 후보자들이 발표한 95건의 공약에 대해 시정 방향과의 부합 정도, 향후 추진 가능성 등을 검토해 공약을 수용할 계획이다.

 

이 가운데 철도망 구축, 광명·시흥 3기 신도시, 재건축·재개발, 체육시설 조성 등 시가 이미 추진 중이거나 유사한 정책 79건은 후보자 공약과의 비교검토를 통해 정책을 강화하고 차질 없이 추진하기로 했다.

 

특히 후보자 공약 가운데 20건으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한 철도 분야에 대해서는 하반기 조직개편 시 새롭게 신설될 철도교통과를 통해 정책 추진에 속도를 붙이기로 했다.

 

후보자들의 대표적 철도 공약으로는 광명·시흥선 조기 완공과 스피돔역 신설, 신선~하안~신림선 및 월곶~판교 복선전철 추진,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D노선 환승역 추진 등이다.

 

이밖에 16건의 새로운 공약에 대해서는 타당성 검토를 거쳐 추진 여부를 결정하기로 했다.

 

검토 대상 16개 공약은 게임 창작소 운영 확대, 광명동굴 주변 문화복합단지 내 랜드마크 조성 추진, 도덕산 모노레일 설치 추진, 시립 산모건강센터건립 추진, 제2예술의 전당 건립, 종합교통회관 건립, 철산동 배수지 랜드마크 전망대 조성, 광명사거리역 중앙 에스컬레이터 추진 등이다.


양다훈 기자 yangb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나연 '깜찍한 브이'
  • 나연 '깜찍한 브이'
  • 시그니처 지원 '깜찍하게'
  • 케플러 강예서 '시크한 매력'
  • 솔지 '아름다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