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양구군, 온라인 유통채널 판매 농업인에 택배비 절반 지원

입력 : 2024-04-03 09:40:53 수정 : 2024-04-03 09:40:5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양구군이 농·특산물 온라인 유통채널을 확대하고 농가 소득 증대를 위해 ‘온라인채널 마케팅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양구군은 지역 농가가 양구산(産) 농·특산물을 카카오 메이커스, 네이버 스토어, 11번가 등 온라인 유통채널을 통해 판매하는 경우 택배비 절반을 지원해준다고 3일 밝혔다.

양구군청 전경. 양구군 제공

지원대상은 양구군에 주소를 둔 농업인이나 생산자 단체다. 지역에서 직접 생산한 농산물을 유통채널에서 판매를 시작하고자 하거나 온라인 판매 부진, 가격폭락, 수급 불안정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이들이 대상이다.

 

지원 금액은 택배비의 50%이며 최대 500만원이다.

 

지원을 희망하는 농업인이나 생산자 단체는 오는 12일까지 농업기술센터 유통축산과로 신청하면 된다.

 

장수정 군 마케팅팀장은 “마케팅 지원 사업을 통해 농업인들이 농산물 가격 경쟁력을 확보하고 신규 판로를 확보하길 바란다”며 “소비자에 대한 인지도 향상에도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양구=배상철 기자 bsc@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카리나 '해맑은 미소'
  • 에스파 카리나 '해맑은 미소'
  • 공승연 '산뜻한 발걸음'
  • 김혜윤 '사랑스러운 볼하트'
  • 채수빈 '매력적인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