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2시간 만에 품절… 트럼프 한정판 ‘황금 운동화’ 뭐길래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 오늘의 HOT 뉴스

입력 : 2024-02-19 11:09:59 수정 : 2024-02-19 11:13:1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절대 굴복하지 않는다 하이톱’…“2시간만에 품절”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이 내놓은 운동화가 출시 두시간 만에 품절됐다고 미국 인터넷 매체 악시오스 등이 1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 운동화는 전날 트럼프 전 대통령이 필라델피아에서 열린 스니커즈 박람회에서 직접 소개한 것으로 성조기 장식에 금색으로 된 스니커즈이다. ‘겟 트럼프 스니커즈 닷컴’ 웹사이트에서 ‘절대 굴복하지 않는다(Never surrender) 하이톱’이라는 이름으로 등장한 이 운동화는 399달러(약 53만원)에 판매됐다. ‘특별 한정판’(Super Limited)이란 소개와 함께 1000켤레만 출시됐으며, 10켤레 정도에는 트럼프 전 대통령의 자필 사인이 들어있었다.

 

사진=AP연합뉴스

판매업체 측은 이날 수량이 두시간 만에 완판됐다고 밝혔다. 트럼프 전 대통령의 이같은 판촉은 지난 16일 뉴욕 맨해튼지방법원이 트럼프 측을 상대로 한 사기대출 의혹 재판에서 총 3억6400만달러(약 4800억원)의 벌금을 선고한 가운데 나왔다.

 

앞서 트럼프 전 대통령은 이 운동화를 소개하면서 “이것은 내가 12년, 13년 동안 말해왔던 것이다. 나는 이것이 큰 성공을 거둘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한 바 있다. ‘겟 트럼프 스니커스 닷컴’은 ‘T-레드 웨이브’(트럼프-공화당 물결), 트럼프 전 대통령을 일컫는 ‘POTUS 45’(45대 미국 대통령)이라는 이름을 단 운동화와 트럼프 전 대통령의 얼굴과 이름 장식이 있는 향수 등도 판매하고 있다. 다만 이들 제품은 라이선스 계약에 따라 ‘트럼프’라는 이름과 이미지를 쓰는 것으로, 트럼프 전 대통령 측이 판매하는 것이 아니라는 입장이다.


조성민 기자 josungmin@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카리나 '해맑은 미소'
  • 에스파 카리나 '해맑은 미소'
  • 공승연 '산뜻한 발걸음'
  • 김혜윤 '사랑스러운 볼하트'
  • 채수빈 '매력적인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