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김준희, 절친 故박용하 묘소 방문 “친구야 벌써 14년 지났다”

입력 : 2024-02-08 08:14:46 수정 : 2024-02-08 09:18:1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김준희 SNS

 

방송인 김준희가 배우 박용하의 묘소를 찾았다.

 

지난 7일 김준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할머니 뵈러 갔다가 옆 라인에 있는 용하한테도 인사하고 왔어요. 쓰레기 치우고 꽃들도 정리해 놓고요"라고 적었다.

 

이와 함께 공개한 사진에는 박용하 묘소를 찾은 김준희 부부의 모습이 담겼다. 김준희는 "생생한 생화들이 놓여져 있는 거 보니 아직까지 이 녀석 잊지 않고 찾아주는 팬 분들이 계시는 거 같아요. 제가 대신 감사합니다! 잘 지내고 있어 또 올게 친구야! 벌써 14년이 지났다니"라고 덧붙였다.

 

한편 1977년생인 박용하는 1994년 MBC '테마극장'으로 연예계에 데뷔했다. 드라마 '사랑이 꽃피는 교실'(1995) '엄마의 깃발'(1996) '보고 또 보고'(1998~1999)로 주목 받았다. 2002년 KBS 드라마 '겨울연가'를 통해 한류스타로 거듭나며 아시아 전역에서 큰 사랑을 받았다. 가수로도 활동하며 '처음 그날처럼' '가지 마세요' 등의 곡으로 인기를 얻었다. 박용하는 2010년 6월30일 자택에서 사망한 채 발견됐다.

 


한윤종 기자 hyj0709@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뉴진스 민지 '반가운 손인사'
  • 뉴진스 민지 '반가운 손인사'
  • 최지우 '여신 미소'
  • 오마이걸 유아 '완벽한 미모'
  • 이다희 '깜찍한 볼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