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대만 집권당 러닝메이트 완성… 中 "가장 위험한 독립 조합"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3-11-21 13:28:41 수정 : 2023-11-21 13:38:4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대만 총통선거를 앞두고 집권당인 민주진보당(민진당) 총통·부총통 후보가 완성되자 중국 관영매체가 이들을 비난하고 나섰다.

 

중국중앙(CC)TV는 21일 라이칭더·샤오메이친의 ‘두 독립 조합’은 대만을 재앙의 구렁텅이로 몰아넣을 것이라는 논평에서 두 후보가 대만 평화에 “가장 위험한 조합”이라고 주장했다. 중국은 독립 성향의 차이잉원 현 총통 체제에서 부총통을 지난 라이 후보와 사실상 대만의 주미 대사 역할을 한 샤오 후보를 대만 독립주의자로 규정해왔다.

대만 집권당인 민주진보당(민진당)의 라이칭더 총통 후보(왼쪽)가 20일 타이베이 선거운동본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샤오메이친 주미 타이베이경제문화대표처(TECRO) 대표를 부총통 후보로 소개하고 있다. AP연합뉴스

전날 민진당 라이 총통 후보는 부총통 후보로 샤오 주미 타이베이경제문화대표처 대표를 지명했다. 그는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부총통 후보 지명 사실을 알리며 “샤오메이친은 대만 외교에서 보기 드문 인재”라고 강조했다.

 

CCTV는 두 후보 조합에 대해 “이들은 대만에 큰 피해를 줬고 모든 대가는 대만 민중이 부담해야 했다”며 “두 독립 조합은 양안의 긴장과 충돌을 격화시킬 것이고 대만을 전쟁 위험 지역으로 만들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대만 미래는 국가 통일에 달려 있고 대만 동포 복지는 민족 부흥에 달려있다”며 “민진당은 두 독립 조합을 내세워 조국 통일 과정을 방해하고 대만의 앞날을 위태롭게 하며 대만 민중의 이익과 복지를 해치고 있다”고 비판했다.

 

앞서 주펑롄 중국 국무실 대만판공실 대변인은 지난 15일 브리핑에서 라이 후보가 샤오 후보를 부총통 후보로 지명하는 것에 대한 입장을 묻는 말에 “소문이 사실이라면 대만 동포들은 이것이 대만해협 정세에 어떤 의미인지, 대만 민중의 생명에 어떤 의미인지, 대만의 앞날에 어떤 의미인지 잘 알 것”이라고 답했다.


베이징=이우중 특파원 lol@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수주 '청순 매력'
  • 홍수주 '청순 매력'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