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차없는 잠수교’ 2023년 200만명 찾은 ‘핫플’로

입력 : 2023-11-20 22:35:00 수정 : 2023-11-20 22:34:5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19차례 ‘뚜벅뚜벅 축제’ AI가 인파 집계
푸드트럭 등 인기… “2024년 공연 등 더 확대”

19일 막을 내린 ‘2023 차없는 잠수교 뚜벅뚜벅 축제’에 올 한 해 200만명이 다녀간 것으로 집계됐다. 2026년 한강 최초 보행교 전환을 앞둔 잠수교는 봄·가을 주말에 차 없는 공간으로 운영됐다.

20일 서울시에 따르면 차없는 잠수교 뚜벅뚜벅 축제는 5∼7월과 9∼11월 매주 일요일 잠수교와 반포한강공원 일대에서 19회 개최됐다. 봄시즌에 97만여명이 찾은 데 이어 가을시즌에 103만여명이 방문했다. 시가 전국 최초로 도입한 인공지능(AI) 인파관리시스템으로 집계한 기록이다.

한강을 가까이에서 보며 걷는 이색 경험을 제공하는 데다 1140m 길이 달빛무지개분수 등 볼거리가 시민의 발길을 끈 것으로 시는 분석했다. 무소음 디제잉파티와 지역 농특산물 직거래 장터, 플리마켓, 푸드트럭 등 즐길 거리도 높은 인기를 자랑했다. 푸드트럭 식기는 모두 다회용기로 사용해 약 10만개의 일회용품을 대체했으며, 용기 수거율도 95%에 달했다.

내년에는 더욱 다양한 문화·공연 등 특별 프로그램을 구성하고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할 계획이다. 주용태 시 미래한강본부장은 “잠수교가 색다른 매력의 한강을 경험하는 문화 체험의 장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규희 기자 lkh@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안현모 '부드러운 진행'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