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내리막 달리던 차량 전복… 10∼20대 5명 사상

입력 : 2023-11-20 00:47:53 수정 : 2023-11-20 00:47:5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대구 팔공산 내리막길에서 10∼20대 남녀 5명을 태운 승용차가 연석을 들이받고 전복됐다. 이 사고로 10대 여학생 2명이 숨졌고, 20대 운전자는 심정지 상태로 병원으로 이송됐다.

 

사진=연합뉴스

20일 대구 동부경찰서와 동부소방서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5시 50분쯤 대구 동구 신용동 팔공산로 파계사에서 동화사로 가는 방면에서 i30 차량이 전복됐다. 해당 차량은 내리막길에서 연석을 들이받고 뒤집힌 것으로 조사됐다.

 

이 사고로 동승자 A(16)양은 그 자리에서 숨졌으며, B(15)양은 칠곡경북대병원에 이송됐으나 끝내 사망 판정을 받았다. 운전자 C(24)씨는 심정지 상태로 대구파티마병원에 실려 갔다. 함께 탄 10대 남학생 2명은 중상을 입어 치료를 받고 있다.

 

이들은 각기 연인과 지인 사이로 다 같이 드라이브를 하던 중이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하는 한편 C씨의 음주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 채혈 감정을 진행 중이다.


백준무 기자 jm100@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수주 '청순 매력'
  • 홍수주 '청순 매력'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