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소 럼피스킨 발병 한 달… 제주 빼고 전국 확산

입력 : 2023-11-19 20:26:08 수정 : 2023-11-19 22:03:4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국내에서 가축전염병인 소 럼피스킨이 발생한 지 한 달 만에 제주를 제외한 전체 시도에서 확진 사례가 모두 105건 확인됐다.

 

19일 럼피스킨 중앙사고수습본부(중수본)에 따르면 럼피스킨은 지난달 20일 국내 첫 발생 사례가 보고된 뒤 같은 달 26일까지 47건이 확인됐다. 이어 지난달 27일부터 이달 2일까지 28건, 3∼9일 12건, 10∼16일 14건, 17일 2건에 이어 전날 충북 청주와 전북 고창에서 2건이 추가됐다. 초기보다 발생 건수가 줄어들고 있지만 확진 사례는 계속 나오고 있다.

방역 당국 관계자들이 럼피스킨이 발생한 경북 김천의 한 한우 농장에서 방역 작업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현재 럼피스킨 발생 지역은 제주를 제외한 전체 시도로 확대된 상황이다. 특히 지난 14일에는 국내에서 소 사육 마릿수가 가장 많은 경북에서도 첫 확진 사례가 보고됐다.

 

중수본은 백신 접종이 마무리됨에 따라 럼피스킨 양성인 소만 살처분하는 것으로 정책을 변경했다. 다만 전북 고창의 경우 아직 전파 위험이 높다고 보고, 예외적으로 발생농장 전체 사육 개체를 살처분한다.


세종=이희경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안현모 '부드러운 진행'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