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尹대통령, APEC 일정 마치고 美 샌프란서 출국

입력 : 2023-11-18 10:49:03 수정 : 2023-11-18 10:49:5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세계 공급망 강화 역설하고 한미일·한일 결속력 강화 정상외교 행보

윤석열 대통령은 17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일정을 모두 마치고 귀국길에 올랐다.

윤 대통령과 부인 김건희 여사는 대통령 전용기인 공군1호기 편으로 샌프란시스코 국제 공항을 통해 출국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APEC 정상회의 세션2에 참석해 국제 분쟁과 코로나19 확산 등에 따른 공급망 불안정 사태를 해소하기 위해 조기경보 시스템 구축과 역내 국가들의 연계 강화 필요성을 강조했다.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 일정을 마친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17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 공항에서 공군1호기 편으로 귀국하기 전 인사하고 있다.

윤 대통령은 또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와 스탠퍼드 대학에서 콘돌리자 라이스 전 미국 국무장관의 사회로 좌담회를 열어 안보·경제 협력 공고화를 위한 한일, 한미일의 첨단 기술 교류가 필요하다고 역설했다.

앞서 윤 대통령은 전날에는 APEC 세션1에서 무탄소 에너지 활용, 친환경 이동 수단 전환, 기후 격차 해소의 3가지 측면에서 우리나라의 역할과 기여를 설명했다.

윤 대통령은 APEC 정상회의를 계기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기시다 총리와 별도의 3자 회동을 열었으며, 또 기시다 총리와는 올해 들어 7번째 양자 회담을 개최하는 등 한미일 결속력 강화를 위한 외교 활동도 벌였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트와이스 지효 '깜찍하게'
  • 트와이스 지효 '깜찍하게'
  • 카리나 '아자!'
  • 나연 '깜찍한 브이'
  • 시그니처 지원 '깜찍하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