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홍준표 “이준석, 시작 요란하나 결과 사소할 것 같은 느낌”

입력 : 2023-11-16 17:28:12 수정 : 2023-11-16 17:28:1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홍 시장 “영악한 분이니 잘 헤쳐 나가리라 믿는다”
홍준표 대구시장과 홍익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16일 대구시청 산격청사에서 면담을 하고 있다. 대구=뉴시스

 

홍준표 대구시장은 16일 신당 창당을 시사한 이준석 국민의힘 전 대표를 향해 “태산명동서일필(泰山鳴動鼠一匹)이 되어가는 느낌”이라고 논평했다.

 

태산명동서일필이란 큰 산이 울리고 흔들더니 나온 것은 쥐 한 마리라는 뜻으로 요란하게 일을 벌였으나 결과는 사소한 데 그친 경우를 이른다

 

이날 홍 시장은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페이스북을 통해 “반윤을 기치로 신당을 만들어도 진영논리가 굳건해진 지금 별다른 세를 모으기 어려울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어 “한두번 공포탄은 위협을 느끼지만 계속되는 아무말 대잔치는 전혀 감흥이 없다”고 말했다.

 

홍 시장은 “제3지대 신당은 기존 정당과 다른 포지티브 정당이 돼야 하는데 지금처럼 네거티브 일변도로는 포말정당(거품 정당)이 되기 쉽다”고 예상했다.

 

그러면서도 이 전 대표를 향해 “영악한 분이니 잘 헤쳐 나가리라 믿는다만 우리 당과 정체성이 맞지 않는 주사파 출신, 친북 인사들은 데려가라”고 말했다.

 

이외에도 “이번에 나가면 두 번째 가출이다”라고 덧붙였다.


양다훈 기자 yangb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
  • 르세라핌 카즈하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