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LG전자, 2024년 美 전기차 충전시장 진출

입력 : 2023-11-16 19:16:03 수정 : 2023-11-16 19:16:0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2025년 시장규모 4조원 전망
완속·급속 2가지 충전기 출시

LG전자가 미국 전기차 충전 시장에 진출한다.

LG전자는 2024년 상반기 미국 시장에 11㎾ 완속충전기와 175㎾ 급속충전기를 출시하겠다고 16일 밝혔다.

LG전자가 2024년 상반기 미국에 출시할 11㎾ 전기차 완속충전기. LG전자 제공

11㎾ 완속충전기는 벽에 부착하거나 세울 수 있어 공간 활용이 자유롭다. 쇼핑몰, 마트 등 충전기가 설치된 상업 공간의 전력 상황에 맞춰 출력을 자동으로 제어하는 부하관리 솔루션도 탑재돼 안정적인 충전을 제공한다.

175㎾ 급속충전기는 CCS1과 NACS 등 두 가지 충전 방식을 동시에 지원해 편의성을 높였다. 충전기 외부에는 충전 현황을 확인하고 광고 수익을 낼 수 있는 터치 디스플레이가 적용된다.

LG전자는 2024년 하반기엔 상업용·장거리 이동에 적합한 급속충전기 라인업도 확대할 계획이다.

전기차 충전기 사업은 지난 7월 조주완 LG전자 사장이 미래 비전을 발표하며 강조한 신사업 성장 축 중 하나다.

2018년 전기차 충전 솔루션 개발을 시작한 LG전자는 지난해 관련 핵심기술을 보유한 애플망고(현 하이비차저)를 인수해 충전기 생산 능력을 갖췄다. 현재 △7㎾(완속) △100㎾(급속) △200㎾(급속) 등 총 4종의 제품을 이마트 등에 공급하고 있다.

독일 컨설팅업체 롤랜드버거에 따르면 미국 전기차 충전기 시장 규모는 2025년 32억달러(약 4조1600억원)에 달할 전망이다.


이동수 기자 d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안현모 '부드러운 진행'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