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LG전자 자율주행로봇, 시설관리 임무 성공

입력 : 2023-11-15 20:02:33 수정 : 2023-11-15 20:02:3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포스코 광양제철소서 이틀간
사람 개입 없이 설비상태 점검

LG전자는 자율주행로봇이 포스코 광양제철소에서 이틀간 무인 시설관리 임무를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15일 밝혔다. 로봇, 인공지능(AI) 기술 등을 활용한 스마트팩토리 기술 고도화 사업에 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LG전자는 13일부터 이틀간 포스코 광양제철소 4열연공장 지하전기실에서 실내외 자율주행로봇을 활용한 무인 시설관리 실증사업을 진행했다.

LG전자의 AI 자율주행로봇. LG전자 제공

이 로봇은 이번 실증사업에서 작업자 개입 없이 단독으로 임무를 마쳤다. 축구장 2개 이상 면적의 지하전기실에서 배수로 등을 피해 스스로 주행 가능한 경로를 찾아 순찰하고, 전력케이블, 변압기, 리액터 등 전기실 곳곳에 위치한 각종 설비의 작동 상태를 점검했다. 이어 점점 결과를 사내 관제실로 보내는 등 무인 시설관리 임무를 성공적으로 수행했다고 LG전자는 밝혔다.

로봇엔 카메라와 라이다(LiDAR) 센서가 적용돼 주위환경을 보다 정확히 인식한다. LG전자는 제철소 지하전기실과 같이 온도가 높고 고압 전력 설비가 많은 환경을 감안해 로봇의 방열 및 냉각 성능을 높이고, 특수 환경에서도 로봇이 안정적으로 작동할 수 있도록 했다.

LG전자 최고기술책임자(CTO) 김병훈 부사장은 “다양한 제조 현장에서 로봇과 AI, 통신 등 스마트팩토리 기술을 검증하며 기술력을 더욱 고도화할 것”이라며 “지능형 자율 공장 기술로 미래 제조 경쟁력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정재영 기자 sisleyj@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수주 '청순 매력'
  • 홍수주 '청순 매력'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