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류현진 복귀 임박? 탬파베이 원정 동행해 불펜 투구 소화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3-05-23 17:27:00 수정 : 2023-05-23 17:26:5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에 있는 트로피카나 필드(탬파베이 레이스 홈구장)에 나타난 류현진. 토론토 블루제이스 트위터 영상 갈무리

 

부상을 당해 회복에 집중하던 류현진(36·토론토 블루제이스)이 복귀를 준비하고 있다.

 

23일(한국시간)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토론토 팬 사이트 ‘블루버드 밴터’에 따르면, 류현진은 이날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의 트로피카나필드에서 열리는 탬파베이 레이스와의 원정 경기에 동행했다.

 

류현진은 그동안 구단 스프링캠프 시설이 있는 플로리다주 더니든에서 재활에 집중해왔는데 이제 선수단 동행에 나선 것이다.

 

토론토 구단도 공식 트위터 계정에 류현진이 트로피카나필드에서 손가락으로 ‘브이’(V) 모양을 그리며 걸어가는 모습을 영상으로 담아 올렸다. 게시글에는 영어로 “Happy to see Ryu”, 한국어로 “안녕하세요 친구”라고 적었다.

 

블루버드 밴터는 “류현진은 불펜 투구를 소화할 것”이라며 “아직 구체적인 등판 일정은 잡히지 않았으나 복귀를 위한 준비 과정”이라고 설명했다.

 

스포츠 아나운서 헤이즐 메이도 자신의 트위터에 “아직 복귀 시간표는 나오지 않았지만 재활 과정을 잘 진행하고 있다”는 존 슈나이더 토론토 감독의 말을 전했다.

 

류현진은 이날 불펜 투구를 거쳐 추후 라이브 피칭, 실전 투구의 순서를 밟아 오는 7월 중순 마운드에 복귀할 것으로 보인다.

 

앞서 로스 앳킨스 토론토 단장은 지난 16일 “류현진과 그린이 다음 달 타자들을 상대로 실전에서 공을 던질 예정”이라고 밝힌 바 있다.

 

류현진은 지난해 6월 왼쪽 팔꿈치 인대 접합 수술(토미 존 수술)을 받고 2022시즌에는 재활에 전념해왔다.


정재우 온라인 뉴스 기자 wampc@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수주 '청순 매력'
  • 홍수주 '청순 매력'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