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재활 중인 류현진, 탬파베이 원정길 합류

입력 : 2023-05-23 20:44:52 수정 : 2023-05-23 23:13:4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불펜 투구 소화 예정”
7월 마운드 복귀 속도

미국 메이저리그(MLB) 토론토의 ‘괴물 투수’ 류현진(36)은 지난해 6월 왼쪽 팔꿈치 인대 접합수술(토미 존 수술)을 받고 마운드를 떠났다. 그리고 1년 가까이 재활에 집중했다. 드디어 류현진이 원정 경기에 선수단과 동행하며 복귀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토론토는 23일 구단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류현진의 영상(사진)과 함께 한국어로 “안녕하세요. 친구”라는 글을 게재했다. 영상 속 류현진은 탬파베이 레이스의 홈구장인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 트로피카나필드에서 ‘V 포즈’를 취하며 걷고 있다. 토론토는 이날부터 탬파베이와 원정 4연전을 치르는데, 그간 구단 스프링캠프 시설이 있는 플로리다주 더니든에서 재활에 매진했던 류현진은 오랜만에 원정 선수단에 합류한 것이다. 토론토 팬 사이트인 블루버드 밴터는 “류현진은 불펜 투구를 소화할 것”이라며 “아직 구체적인 등판일정은 잡히지 않았지만 복귀를 위한 준비 과정”이라고 설명했다.

토론토 류현진이 23일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의 트로피카나필드에서 열린 탬파베이전에 선수들과 동행, 경기 전 손가락으로 ‘V’ 자를 그리며 그라운드를 걷고 있다. 토론토 SNS 캡처

류현진은 불펜 투구 과정을 마치면 라이브 피칭, 마이너리그 재활 경기 등의 순서를 밟아 올해 7월 중순 마운드에 복귀할 것으로 보인다. 로스 앳킨스 토론토 단장도 지난 16일 “류현진은 다음 달 타자들을 상대로 실전에서 공을 던질 예정”이라고 밝힌 바 있다.

2012년 MLB에 입성한 류현진은 통산 175경기 75승45패 1세이브 평균자책점 3.27을 기록 중이다. 2020년 토론토와 4년 8000만달러(약 1053억원)에 계약했으며, 토론토에서 49경기에 나서 21승12패 평균자책점 4.07을 기록했다. 지난해엔 6경기서 2승 무패 평균자책점 5.67을 남겼다. 이번 시즌을 마지막으로 토론토와 4년 계약이 끝나는 류현진은 복귀 후 경기력이 향후 거취를 결정할 전망이다.


장한서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
  • 르세라핌 카즈하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