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일요일 낮 최고 20~30도…수도권 미세먼지 '나쁨'

입력 : 2023-05-20 20:50:38 수정 : 2023-05-20 20:50:3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오는 21일 일요일 낮 기온이 평년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을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새벽에 수도권과 강원영서에는 한때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기상청은 20일 "내일은 전국이 가끔 구름이 많겠다. 아침 기온은 평년보다 높겠고 낮 기온은 평년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겠다. 특히 충청권내륙과 경상권을 중심으로 낮 기온이 30도 가까이 올라 덥겠다"고 예보했다.

 

내일(21일) 새벽(00~06시)에 수도권과 강원영서에는 한때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를 동반한 비가 오는 곳이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충북과 경북서부내륙에는 0.1㎜ 미만의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3~20도, 낮 최고기온은 20~30도를 오르내리겠다.

 

주요 지역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15도, 인천 15도, 수원 15도, 춘천 14도, 강릉 20도, 청주 16도, 대전 15도, 전주 15도, 광주 15도, 대구 16도, 부산 16도, 제주 16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24도, 인천 20도, 수원 24도, 춘천 25도, 강릉 30도, 청주 26도, 대전 26도, 전주 25도, 광주 26도, 대구 29도, 부산 24도, 제주 23도다.

 

내일 오전까지 중부지방과 경북권을 중심으로 바람이 순간풍속 55㎞/h(15m/s) 내외(산지는 70㎞/h(20m/s) 내외)로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다.

 

당분간 서해상과 남해상, 제주도해상에는 바다 안개가 짙게 끼는 곳이 있겠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각별히 유의해야겠다. 또한 서해중부해상에는 내일(20일) 새벽에는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

 

미세먼지는 수도권·강원권·충청권은 '나쁨', 그 밖의 권역은 '보통'으로 예상된다. 대부분 권역이 황사가 유입돼 농도가 높을 것으로 점쳐졌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르테미스 희진 '금발 여신'
  • 아르테미스 희진 '금발 여신'
  • 한소희 '시선 사로잡는 타투'
  • 송지우 '깜찍한 꽃받침'
  • 표예진 '반가운 손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