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몸부딪혔다'며 고시원 이웃 50분간 폭행…뇌출혈 사망

입력 : 2023-03-17 15:42:22 수정 : 2023-03-17 15:42:2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동대문경찰서, 상해치사 혐의 2명 구속 송치

서울 동대문경찰서는 17일 고시원 옆방 거주자를 마구 때려 숨지게 한 혐의(상해치사)로 40대 A씨와 60대 B씨 등 2명을 구속 송치했다.

경찰에 따르면 동대문구 한 고시원에 사는 A씨는 11일 오전 1시께 옆방에 있는 60대 남성 C씨가 문을 열고 나오다가 자신과 몸이 부딪히자 말다툼 끝에 주먹과 발로 C씨를 무차별 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A씨와 친분이 있던 B씨도 합세해 폭행은 50분간 이어졌다.

피를 흘린 채 복도에 쓰러져 있던 C씨는 고시원을 방문한 외부인에게 발견돼 7시간 만에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13일 외상성 뇌출혈 등으로 끝내 숨졌다.

경찰은 고시원 안팎에 설치된 폐쇄회로(CC)TV 등을 통해 용의자를 특정하고 범행 당일 고시원 내에 있던 두 사람을 긴급체포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나연 '깜찍한 브이'
  • 나연 '깜찍한 브이'
  • 시그니처 지원 '깜찍하게'
  • 케플러 강예서 '시크한 매력'
  • 솔지 '아름다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