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삼성전자, 접대·향응 제공한 IT업체 10여곳과 거래 중단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3-03-13 18:07:21 수정 : 2023-03-13 18:07:2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삼성전자가 감사를 통해 정보기술(IT) 협력사 10여곳의 접대와 향응 등을 포착, 이들과의 거래를 중단하기로 했다.

 

사진=연합뉴스

13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최근 이같은 내용의 감사 결과를 각 업체에 통보했다. 해당 업체들은 이번 감사에서 삼성전자 임직원을 상대로 접대와 향응 등 부정적인 관행을 저지른 것으로 적발되면서 일정 기간 거래가 중단됐다. 업체에 따라선 3년간 거래 중단을 통보받은 사례도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부정적 관행이 적발된 협력사에는 데이터베이스 관리 회사, 클라우드 서비스 회사 등 IT 서비스 업체들이 포함됐다. 국내 최대 IT 회사인 삼성전자와 거래가 끊기면 해당 기업은 매출에 상당한 타격을 받을 수 있다.

 

삼성은 준법경영의 ‘파수꾼’ 역할이 부여된 삼성 준법감시위원회 활동을 3년간 이어오며 준법경영을 강조하고 있다. 지난해 10월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은 1년9개월 만에 삼성 준법감시위원회를 찾아 “공정하고 투명한 준법경영,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에 적극 동참하겠다”고 약속하기도 했다.


이동수 기자 d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고현정 '여전한 동안 외모'
  • 고현정 '여전한 동안 외모'
  • 천우희 '하트 여신'
  • 카즈하 '청순 미모'
  • 정호연 '사랑스러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