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美, '9·11 테러 배후' 알자와히리 제거…바이든 "정의 실현"

관련이슈 오늘의 HOT 뉴스

입력 : 2022-08-02 09:09:35 수정 : 2022-08-02 15:25:4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CIA 주도로 아프간서 드론 공습…빈 라덴 사후 알카에다 재건
아프간 철수 1년 만에 성과…백악관서 직접 대국민 연설

미군이 9·11 테러의 주범인 국제 테러 조직 알카에다의 수괴 아이만 알자와히리를 제거했다.

 

지난해 8월 쫓겨나다시피 아프가니스탄에서 철수한 조 바이든 대통령으로선 1년 만에 당시 철수 과정의 수모를 만회할 성과를 거둔 것이라는 평가가 나온다.

아이만 알-자와히리. AP연합뉴스

바이든 대통령은 1일(현지시간) 워싱턴DC 백악관에서 대국민 연설을 통해 알자와히리가 지난달 30일 아프간에서 미국의 드론 공습을 받아 사망했다고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중에도 연설에 나선 그는 "이제 정의가 실현됐다. 그리고 이 테러리스트 지도자는 더는 존재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또 "시간이 얼마나 걸리든, 당신이 어디에 숨어있든, 우리 국민에게 위협이 된다면 미국은 당신을 찾아내 제거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미 중앙정보국(CIA)이 주도한 공습 당시 알자와히리는 탈레반의 고위 지도자인 시라주딘 하카니의 보좌관이 소유한 집에 머물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의 전·현 당국자 사이에선 전날부터 알자와히리의 사망 소식이 알려졌지만, 미 행정부는 그의 사망이 확인될 때까지 발표를 미룬 것으로 전해졌다.

 

이번 작전 계획은 6개월 전부터 시작됐지만 지난 두 달간 한층 강화됐다고 한다.

 

알자와히리는 알카에다 형성에 누구보다 깊이 관여한 인물로, 1998년부터 오사마 빈 라덴의 2인자로 지내다 빈 라덴 사망 후 후계자를 맡았다.

2002년 빈라덴(오른쪽)과 함께 있는 알-자와히리의 방송 영상 캡처. AP연합뉴스

그는 빈 라덴과 함께 2001년 미 뉴욕 무역센터와 워싱턴DC 인근 국방부 빌딩을 향한 9·11 테러를 저지른 테러리스트로도 알려져 있다.

 

빈 라덴이 알카에다에 자금을 제공했다면, 알자와히리는 전 세계 조직원들을 네트워크로 구축하는 데 필요한 전술과 조직력을 구축한 인물이라고 AP통신은 평가했다.

 

알자와히리는 미 연방수사국(FBI)의 최우선 수배 대상에 올라 2천500만 달러(약 327억원)의 현상금이 걸려 있었다.

 

알자와히리는 9·11 테러 이후 미국이 알카에다에 은신처를 제공한 아프가니스탄을 침공해 조직원이 흩어지고 살해당하자 알카에다의 존속을 위해 아프간과 파키스탄 국경 지역에 지도부를 재건했다.

 

또 조직을 중앙집권화한 형태에서 일종의 프랜차이즈 체인 형태로 변모시킨 뒤 이라크, 사우디아라비아, 북아프리카, 소말리아, 예멘 등지에서 자치 분파의 네트워크 결사체 형태로 조직을 이끌었다.

 

알카에다는 이후 10년간 이들 지역뿐만 아니라 2004년 스페인 마드리드 열차 폭탄 테러, 2005년 영국 런던 지하철 폭탄 테러 등 유럽, 파키스탄, 터키 등지에서 공격을 부추기거나 직접 관여했다.

 

알자와히리는 지난 몇 년간 종종 사망했다는 소문이 돌았지만, 지난 4월 한 동영상을 통해 건재함을 과시하기도 했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지난 1일(현지시간) 워싱턴DC 백악관에서 진행된 대국민 연설에서 9.11 테러의 주범인 국제 테러 조직 알카에다의 수장 아이만 알자와히리를 드론 공습으로 제거했다고 밝히고 있다. AFP연합뉴스

작년 8월 31일 바이든 대통령은 9·11 테러로 시작된 20년 아프간 전쟁 종식을 선언하면서 미국이 아프간은 물론 다른 곳에서도 테러와 전쟁을 늦추지 않겠다고 다짐했다.

 

알자와히리 제거 소식에 사우디아라비아 외무부는 성명을 내고 "알자와히리는 미국과 사우디에서 극악무도한 테러 작전을 계획·실행한 테러 지도자 중 한명"이라며 환영의 뜻을 밝혔다.

 

아프간 집권 세력인 탈레반은 미군 공습 사실을 확인하면서 이는 국제 규범과 도하 협정을 위반한 것이라고 강력히 비판했다. 다만 공습 과정에서 알자와히리가 숨졌는지 등은 전혀 언급하지 않았다.

 

토니 블링컨 미 국무부 장관은 탈레반이 알자와히리에게 은신처를 제공함으로써 도하 협정을 심각하게 위반했다고 반박했다.

 

미국과 탈레반은 2020년 카타르 도하에서 무력 충돌 종식을 위한 평화 협정을 맺은 바 있다. 당시 미국은 주둔군을 모두 철수하고 군사력으로 아프간을 위협하거나 내정에 간섭하지 않겠다고 약속하고, 탈레반은 알카에다와 같은 극단주의 무장 조직의 활동 무대가 되지 않도록 하겠다고 합의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손나은 '아름다운 미소'
  • 손나은 '아름다운 미소'
  • 정려원' 너무 사랑스러워'
  • 유인나 '상큼 발랄'
  • 최유정, 완벽한 솔로 무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