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원숭이두창 확진자와 접촉한 이는 모두 49명…8명 ‘중위험’ 분류

입력 : 2022-06-24 07:00:00 수정 : 2022-06-24 11:23:1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질병청 "자가격리 고위험 접촉자만 해당"
뉴스1

 

질병관리청은 원숭이두창 첫 확진자(30대)에 대한 1차 역학조사를 진행한 결과, 접촉자가 총 49명이었다고 23일 밝혔다.

 

접촉자 49명 중 고위험군은 없었다. 반면 중위험 8명, 저위험은 41명이었다.

 

질병청은 "자가격리는 고위험 접촉자에 한해 시행한다"며 "현재 격리자는 없는 상태"라고 설명했다.

 

국내 첫 확진자인 A씨는 독일에서 귀국한 30대 내국인으로, 입국 전인 지난 18일 두통 증상을 겪었으며, 입국 당시 미열(37도)과 인후통, 무력증(허약감), 피로 등 전신증상 및 피부병변을 보였다.

 

입국 직후 스스로 질병관리청에 의심사례를 신고했다. 이후 공항 검역소와 중앙역학조사관에 의해 의사환자로 분류됐으며, 인천의료원(국가지정 입원치료병상)으로 이송돼 치료 중이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소녀시대 윤아 '반가운 손인사'
  • 소녀시대 유리 '행복한 미소'
  • 김소연 '청순 외모에 반전 뒤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