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머스크 “트럼프 트위터 계정 영구정지 철회”

입력 : 2022-05-11 23:00:00 수정 : 2022-05-11 19:56:5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백악관 “허위정보의 장 우려”

소셜미디어(SNS) 트위터를 인수한 일론 머스크(사진) 테슬라 최고경영자가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의 트위터 계정에 대한 영구 사용정지 결정을 철회하겠다고 밝혔다.

머스크는 10일(현지시간) 파이낸셜타임스 주최 콘퍼런스 화상 연설에서 트럼프 전 대통령 계정 영구 정지에 대해 “도덕적으로 잘못됐고 완전히 바보 같았다”면서 “나는 영구 정지 결정을 뒤집을 것”이라고 말했다.

젠 사키 백악관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머스크 발언에 대해 “우리는 온라인 플랫폼이 표현의 자유를 보호하면서도 허위정보의 장이 되지 않도록 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우려를 표시했다.


워싱턴=박영준 특파원 yjp@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임윤아 '청순 미소'
  • 임윤아 '청순 미소'
  •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최수영 '상큼 발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