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지하철서 140명 수백여차례 불법 촬영한 30대 구속

입력 : 2022-04-19 07:00:00 수정 : 2022-04-19 14:46:5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경찰, A씨 휴대전화 압수…출석 요구 불응하고 잠적 / 결국 가족 집에서 체포

 

지하철에서 140명을 수백여차례 불법촬영한 30대 남성이 검찰에 넘겨졌다.

 

18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경찰청 지하철경찰대는 지난 15일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카메라 등 이용 촬영) 위반 혐의로 30대 남성 A씨를 구속 송치했다.

 

A씨는 2년3개월간 서울 지하철 곳곳에서 피해자 140명을 수백여 차례 불법촬영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지난해 6월 불법촬영을 한 혐의로 입건돼 불구속 수사를 받아왔다. 경찰은 A씨의 휴대전화를 압수하고 출석을 요구했으나 A씨는 불응하고 잠적했다.

 

약 10개월간 잠적 생활을 이어가던 A씨는 지난 7일 가족의 집에서 경찰에 체포됐다.

 

경찰이 A씨의 휴대전화를 포렌식한 결과 지하철에서 찍은 수백 개의 불법촬영 영상과 이외 불법 동영상 311개가 발견됐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수주 '청순 매력'
  • 홍수주 '청순 매력'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
  • 르세라핌 김채원 '섹시한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