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둘째 계획 있다"…'문희준 13세 연하 아내' 소율이 전한 근황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08-25 14:20:45 수정 : 2021-08-25 14:25:3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SBS FiL ‘아수라장’ 캡처

 

크레용팝 출신 가수 소율(본명 박소율)이 둘째 임신을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소율은 지난 24일 방송된 SBS FiL ‘아수라장’에 출연해 솔직한 입담을 드러냈다. 

 

이날 소율은 “결혼 5년 차 잼잼이 엄마”라고 자신을 소개했다.

 

이어 “제가 둘째 계획을 가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계속 노력 중이다”라고 부연했다.

 

더불어 “확실히 희율(잼잼)이를 낳으니까 알겠다”고 강조했다.

 

계속해서 “차라리 빨리 낳는 게 좋구나”라고 귀띔했다. 

 

이에 박지윤 아나운서는 “한 살이라도 어릴 때 낳아야 엄마의 회복도 빠르다”고 공감했다.

 

소율은 “사실 요즘 몸이 아프긴 하다”라고 털어놨다.

 

또 “20대가 아니라 30대다”라면서 “26살에 결혼 발표를 하고 27살에 아이를 낳았다”라고 회상했다.

 

이어 “지금 31살이다”라고 고백했다. 

 

나아가 “남편이 육아를 도와준다는 말을 솔직히 안 좋아한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같이 해야 한다고 생각한다”라고 힘주어 말했다.

 

말미에는 “놀아주는 건 나보다 희율이의 눈높이에 맞춰 잘 놀아줘서 멋진 남편이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문희준은 지난 2017년 13세 연하의 소율과 결혼, 같은 해 딸 문희율 양을 품에 안았다.


김찬영 온라인 뉴스 기자 johndoe98@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유선, 당당한 미소
  • 유선, 당당한 미소
  • 유리 '눈부신 미모'
  • 라임라잇 이토 미유 '신비한 매력'
  • 김소은 '깜찍한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