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만취한 40대, 주점 여직원 무참히 살해…“주방서 새벽까지 음식 만들고 있었다”

입력 : 2024-07-11 06:14:23 수정 : 2024-07-11 06:14:2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숨진 여성, 자녀 2명 둔 주부

강원 동해시 소재 한 유흥주점에서 술에 취한 40대 남성이 주점 여직원을 흉기로 찔러 숨지게 했다.

 

JTBC 갈무리

 

이 남성은 해당 주점을 자주 찾으며 피해자를 쫓아다니다 범행을 저지른 걸로 알려졌다.

 

10일 경찰에 따르면 40대 김모 씨는 새벽 2시50분쯤 유흥주점에서 50대 여성을 흉기로 살해했다.

 

다른 곳에서 술을 마신 뒤 차를 몰아 범행 장소까지 와, 다시 차를 몰아 도망쳤다.

 

숨진 여성은 자녀 2명을 둔 주부였다. 주점 주방에서 새벽까지 음식 만들다 살해당했다.

 

경찰은 범행 2시간 30분 만에 차로 약 10분 거리 공원에서 김씨를 붙잡았다. 그는 오래전부터 이 주점을 드나들며 피해자를 쫓아다녔다고 JTBC는 전했다.

 

김씨 혈중알코올 농도는 면허 취소 수치를 훌쩍 넘은 만취 상태였다.

 

범행 뒤 아직까지 술이 완전히 깨지 않아 경찰 조사도 못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미연 '순백의 여신'
  • 박보영 '화사한 미소'
  • 고민시 '오늘도 상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