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연인이 함께 산 복권 20억 당첨…"10억씩 갖기로"

관련이슈 이슈플러스

입력 : 2024-07-11 07:55:17 수정 : 2024-07-11 07:55:1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신년운세에서 올해 금전운이 있다는 이야기를 들었는데 실제로 남자친구와 함께 구매한 스피또복권 1등에 당첨됐다는 20억 복권 당첨자의 사연이 알려졌다.

 

10일 동행복권은 홈페이지를 통해 지난달 9일 진행된 스피또2000 54회차 1등 당첨자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사진= 동행복권 홈페이지 캡처

부산 수영구의 한 복권 판매점에서 복권을 구매한 당첨자는 "올 초 어머니께서 신년운세를 보셨는데 올해 금전운이 있다는 이야기를 들었다. 그 이야기를 잊고 지내다가, 남자친구와 데이트 중 복권 판매점이 보여 들렀다"며 운을 뗐다.

 

그는 "2만원으로 스피또2000 10장을 구매했고, 남자친구와 판매점에서 복권을 바로 확인했다. 계속 2000원 당첨만 돼 여러 차례 복권으로 교환했고, 마지막쯤 1등 당첨이 된 것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이어 "너무 놀란 마음에 남자친구를 다급히 불렀고, 당첨 확인 후 차로 이동해 숨겨왔던 기쁨을 나눴다. 남자친구와 저는 각자 부모님들께도 전화해 기쁨을 알렸다"며 당첨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최근 기억에 남는 꿈이 있냐는 질문엔 "저는 꿈을 꾸지 않았고, 어머니께서 똥이 많이 나오는 꿈을 꾸셨다고 들었다"고 답했다.

 

당첨금 사용 계획에 대해서는 "남자친구와 10억씩 나눠가지고, 집을 구매하는 데 보탤 예정"이라고 전했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박보영 '화사한 미소'
  • 박보영 '화사한 미소'
  • 고민시 '오늘도 상큼'
  • 안유진 '너무 사랑스러워'
  •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