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보험설계사가 고객들 집 돌며 금품 2700만원 훔쳐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4-07-10 20:45:53 수정 : 2024-07-10 20:45:5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보험 고객들 집에 침입해 수천만원 상당의 금품을 훔친 보험설계사가 검찰에 넘겨졌다.

 

제주서부경찰서는 절도와 주거침입 등 혐의로 40대 여성 A씨를 불구속 입건해 검찰에 송치했다고 10일 밝혔다.

 

보험설계사인 A씨는 지난 3∼5월 보험 고객인 B씨와 C씨 집에 몰래 들어가 현금과 귀금속 등 총 2700여만원 상당의 금품을 훔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고객 집에 드나들며 출입문 자물쇠 비밀번호 등을 알아내 범행한 것으로 조사됐다.

 

또한 훔친 금품 중 수표를 제외하고 현금과 귀금속 등은 모두 써버린 것으로 파악됐다.

 

A씨는 “이직을 하는 과정에서 보험회사에서 환수하는 돈을 메꿔야 해서 큰 돈이 필요해 범행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제주=임성준 기자 jun2580@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박보영 '화사한 미소'
  • 박보영 '화사한 미소'
  • 고민시 '오늘도 상큼'
  • 안유진 '너무 사랑스러워'
  •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