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삼성·한화·미래에셋 등 2024년도 금융복합기업집단 지정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4-07-10 16:57:48 수정 : 2024-07-10 16:57:4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금융위원회는삼성·한화·미래에셋·교보·현대차·DB·다우키움 등 7개 금융그룹을 2024년도 금융복합기업집단으로 지정했다고 10일 밝혔다. 

 

금융위는 이날 정례회의를 통해 여수신·보험·금투업 중 2개 이상 금융업을 영위하고 금융위 인허가·등록 회사가 1개 이상있으며 자산총액 5조원 이상인 그룹들을 금융복합기업집단으로 지정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다만, 비주력업종 자산총액이 5조원 미만일 경우 지정에서 제외됐다.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금융위 회의실 앞에서 직원들이 이동하고 있다. 뉴시스

금융복합기업집단 제도는 금융그룹 차원에서 발생할 수 있는 위험전이·위험집중, 내부거래 등 재무·경영상의 위험을 효과적으로 관리·감독하기 위한 제도로서, 금융위는 2021년 6월 법 시행 이후 매년 금융복합기업집단을 지정하고 있다. 금융복합기업집단으로 지정된 금융그룹은 소속금융회사의 출자관계, 자산·자본총액 등을 고려하여 대표금융회사를 선정하여야 하며 스스로 집단 차원의 위험(위험집중, 위험전이 등)을 정기적으로 점검․평가하고, 내부통제․위험관리 정책과 기준을 마련·준수하여야 한다. 또 감독당국은 매년 지정된 금융복합기업집단에 대해 집단 차원의 추가적인 위험을 평가하여 그 결과를 통보하고, 금융복합기업집단은 평가 결과에 따른 위험가산자본을 반영하여 자본적정성 비율을 산정하여야 한다. 아울러 감독당국은 금융복합기업집단의 위험현황 및 관리실태를 3년 주기로 정기적 평가를 해야한다. 

 

금융위는 이번 지정을 통하여 금융복합기업집단이 집단 차원의 위험을 스스로 인지하고 관리하는 자율적인 위험관리 체계가 정착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이도형 기자 scope@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미연 '순백의 여신'
  • 박보영 '화사한 미소'
  • 고민시 '오늘도 상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