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대구시 공공앱 ‘대구로’ 대리운전 서비스 출시

입력 : 2024-07-10 20:22:51 수정 : 2024-07-10 20:22:5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대구시민 생활종합플랫폼 ‘대구로’가 음식 배달과 택시에 이어 대리운전 서비스까지 추가해 운영한다.

10일 대구시에 따르면 전국 공공 앱 최초로 모바일 대리운전 호출 서비스인 ‘대구로 대리운전’ 서비스를 출시했다.

이날부터 운영하는 대구로 대리운전은 수수료를 업계 최저 수준인 15%로 책정하고 수수료 외에 별도 가입비나 프로그램 사용료 등은 부과하지 않기로 했다. 그동안 민간플랫폼을 통해 일하는 대리기사들은 호출당 20% 이상 높은 수수료는 물론이고 매달 프로그램 사용료를 별도로 부담하고, 기사 등급제로 영업 실적에 따라 차별 대우를 받아왔다. 시는 대구로 대리운전 서비스가 지역 대리 운전기사들의 처우 개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했다.

이런 업계 분위기 속에서 시는 지난달 21일 ‘대구로 대리운전 기사 전용 앱’을 출시하고 기사 모집을 시작한 지 10일 만에 가입 신청자 수가 800명을 넘어서는 등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정장수 대구시 경제부시장은 “대구로 대리운전이 지역 대리기사의 고충을 덜어주고 이용 시민들에게는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해 주는 상생형 서비스로 성장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대구=김덕용 기자 kimd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미연 '순백의 여신'
  • 박보영 '화사한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