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퇴근 뒤 산에 올라간 경찰관 숨진 채 발견...실족 추정

입력 : 2024-07-10 14:02:01 수정 : 2024-07-10 14:02:0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의정부시 천보산에서 실종자 수색에 나선 경찰 드론. 연합뉴스

퇴근 후 산에 올라갔다가 실종된 경찰관이 숨진 채 발견됐다.

 

10일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와 경찰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20분께 경기 의정부시 금오동 천보산 정상 부근 절벽 아래에서 경기북부경찰청 소속 경감 A 씨(50대)가 숨진 채 발견됐다.

 

A 씨는 전날 오후 6시께 동료 경찰관에게 “천보산에 간다”고 말하고 나간 뒤 연락이 닿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천보산(509m)은 경기북부경찰청 청사 바로 뒤편에 있어 평소 직원들이 운동 삼아 자주 오르는 것으로 전해졌다.

 

직원들은 A 씨가 출근하지 않고 연락이 두절되자 이날 오전 5시께 경찰에 실종 신고를 했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실종 신고를 접수하고 인력과 헬기 등을 투입해 천보산 일대에서 수색 작업을 벌였으며 약 5시간 30분 만에 숨진 A 씨를 발견했다.

 

경찰은 A 씨가 산을 오르다 실족한 것으로 추정하고 정확한 사망 원인을 조사할 방침이다. 


김지수 온라인 뉴스 기자 jisu@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박보영 '화사한 미소'
  • 박보영 '화사한 미소'
  • 고민시 '오늘도 상큼'
  • 안유진 '너무 사랑스러워'
  •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