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폭우로 장항선·경북선 등 일반열차 운행 중지

입력 : 2024-07-10 08:44:25 수정 : 2024-07-10 08:44:2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KTX·수도권 전철 정상 운행…"일부 지연·서행할 수 있어"
[코레일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밤사이 중부와 남부지방에 내린 폭우로 일반 열차 운행이 일부 중단됐다.

10일 한국철도공사(코레일)에 따르면 집중호우에 따른 안전한 열차 운행을 위해 이날 첫차부터 무궁화호와 ITX-새마을 등 일반 열차의 운행을 일부 중지하거나 조정한다.

장항선과 경북선은 오후 6시까지, 충북선은 낮 12시까지 전 구간 운행이 멈춘다.

경부선은 낮 12시까지 서울∼동대구 구간, 호남선은 오후 6시까지 서대전∼익산 구간 운행이 중지됐고, 익산∼목포 구간은 운행 여부를 검토 중이다.

KTX 경부·호남선은 단계적으로 속도를 높인 뒤 정상 운행 중이지만 일부 지연되거나 호우로 인해 서행할 수 있다.

수도권 전철도 정상 운행 중이고, 전라선은 모터카 점검 후 운행을 개시했다.

중앙선과 영동선, 태백선과 전라선은 오전 8시까지 일부 구간 운행을 중단했다.

한국철도공사 관계자는 "선로 침수, 산사태, 낙석 등 위험 요소에 대한 안전 확보를 위한 선제적인 조치"라며 "운행 중지 노선에 대한 열차 승차권은 위약금 없이 자동 반환된다"고 밝혔다.

날씨에 따른 열차 운행 재개 등 상황은 앱 '코레일톡'과 홈페이지, 또는 철도고객센터서 확인할 수 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미연 '순백의 여신'
  • 박보영 '화사한 미소'
  • 고민시 '오늘도 상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