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BBQ 납품·유통’ 닭고기서 식중독균 검출…식약처 “섭취시 위험”

입력 : 2024-07-10 06:43:39 수정 : 2024-07-10 06:43:3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BBQ 통다리바베큐 치킨’서 리스테리아 모노사이토제네스 검출
식약처, 해당 제품 회수 1등급 분류
‘인체건강에 미치는 위해영향 매우 커’

대형 치킨 프랜차이즈가 납품받아 유통하는 닭고기 바베큐에서 식중독균이 검출돼 식품의약품안전처가 회수 조치했다.

 

9일 식약처 식품안전나라에 따르면 전북 부안군 소재 참프레가 제조하고 제너시스 비비큐가 유통전문판매원인 ‘BBQ 통다리바베큐 치킨’에서 리스테리아 모노사이토제네스가 검출됐다.

 

참프레가 제조한 'BBQ 통다리바베큐치킨' 식약처 제공

 

리스테리아 모노사이토제네스는 인수공통병원균으로 12시간이 지나면 메스꺼움, 구토, 설사 등이 발생하며 며칠에서 몇 주 뒤에 패혈증, 뇌수막염을 포함한 심각한 증세로 이어질 수 있다.

 

식약처는 해당 제품을 회수 1등급으로 분류했다. 회수등급은 총 3등급으로 나뉘는데 1등급은 식품의 섭취 또는 사용으로 인해 인체건강에 미치는 위해영향이 매우 크거나 중대한 위반행위일 때 지정된다.

 

포장 단위는 620g이며 제조일자는 2024년 6월 17일, 소비기한은 2024년 7월 26일인 제품이다.

 

식약처는 “해당 제품을 보관하고 있는 판매자는 판매를 중지해 달라”며 “구입한 소비자는 이를 회수 대상 업소로 반납해 달라}고 당부했다.


김경호 기자 stillcut@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미연 '순백의 여신'
  • 박보영 '화사한 미소'
  • 고민시 '오늘도 상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