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비 피해 속출 경북… 영주·상주·문경·예천 호우주의보 발효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4-07-10 01:06:38 수정 : 2024-07-10 01:06:3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기상청은 10일 0시 10분을 기해 경북 영주·상주·문경·예천에 호우주의보를 발효한다고 밝혔다.

 

호우주의보는 3시간 강우량이 60㎜ 또는 12시간 강우량이 110㎜ 이상으로 예측될 때 내려진다. 우산으로 비를 다 막기 어려울 정도이며, 계곡이나 하천 물이 불어날 수 있어 유의가 필요하다.

집중호우가 내린 지난 9일 경북 경산시 진량읍 평사리 문천지 상류에서 소방구조대가 실종자 수색을 하고 있다. 뉴스1

경북에는 8일 밤부터 폭우로 피해가 이어지고 있다. 차량 침수와 도로 통제가 잇따르고 있다.

 

경산에서 40대 여성이 급류에 휩쓸려 실종되는 등 인명피해가 발생했다.

 

천연기념물 용계리 은행나무 등 문화재 , 나뭇가지가 부러지는 등 문화재 피해도 이어졌다.

 

경상북도는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안동과 상주 등 12개 시·군, 1000여 가구의 주민 약 1500명을 사전 대피시킨 상태다.


김예진 기자 yejin@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미연 '순백의 여신'
  • 박보영 '화사한 미소'
  • 고민시 '오늘도 상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