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채 상병 1주기 시민 분향소 청계광장에 설치… 17∼19일 운영 [오늘, 특별시]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 오늘, 특별시

입력 : 2024-07-09 20:16:51 수정 : 2024-07-09 20:16:5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市 “해병대 예비역연대 등과 협의해 장소 확정”

해병대 고(故) 채수근 상병 순직 1주기를 맞아 추모를 위한 시민 분향소가 서울 청계광장에 설치된다.

 

서울시는 해병대 예비역연대와 협의해 청계광장 스프링(소라탑) 앞에 채 상병 1주기 분향소 2개 동을 설치한다고 9일 밝혔다.

 

해병대 고(故) 채수근 상병의 안장식이 열린 지난해 7월22일 국립대전현충원에서 고인의 어머니가 오열하고 있다. 대전=연합뉴스

분향소는 채 상병 순직 1주기(7월19일)을 앞두고 17일부터 19일까지 사흘 간 운영된다.

 

오세훈 서울시장은 전날 채 상병 1주기 분향소 관련 보도를 접하고 해병대 예비역연대와 함께 분향소 부지를 신속히 확보할 것을 지시했다고 시는 밝혔다.

 

이에 김병민 정무부시장이 이날 오후 정원철 해병대 예비역연대 회장 등을 만나 장소를 확정했다.

 

앞서 해병대 예비역연대는 지난 4일 채 상병 1주기 분향소를 설치하고자 17∼19일 서울 광화문광장 사용 허가 신청서를 시에 제출했다. 하지만 서울시는 이 시기 광화문광장 사용은 사실상 어렵다는 입장인 것으로 알려졌다.

 

시 관계자는 “시민 분향소가 원활하게 운영되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고인은 지난해 7월19일 경북 예천지역 수해 실종자 수색 작전에 투입됐다가 급류에 휩쓸려 결국 숨진 채 발견됐다.


김주영 기자 bueno@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박보영 '화사한 미소'
  • 박보영 '화사한 미소'
  • 고민시 '오늘도 상큼'
  • 안유진 '너무 사랑스러워'
  •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