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10일 전국 장맛비 계속…서울 등 많게는 120㎜ 이상

입력 : 2024-07-09 20:04:55 수정 : 2024-07-09 20:04:5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수요일인 10일도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장맛비가 내리겠다.

전국 대부분 지역에 호우 예비특보가 발표된 가운데 9일 밤과 10일 오전 사이에는 돌풍·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50㎜의 호우가 쏟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전국 곳곳에 장맛비가 내린 지난 8일 서울 용산역광장 인근에서 한 커플이 각자 우산을 쓰고 손을 잡고 있다. 연합뉴스

9∼10일 수도권 예상 강수량은 서울·인천·경기 50∼100㎜(많은 곳 120㎜ 이상), 경기 남부 150㎜ 이상, 서해5도 20∼60㎜다.

이밖에 강원 내륙·산지와 강원 중·남부 동해안, 충청권에는 50∼100㎜, 강원 북부 동해안, 전라권, 경상권에는 30∼80㎜, 제주도에는 20∼80㎜. 울릉도·독도에는 20∼60㎜의 비가 오겠다. 이 중에도 많게는 150㎜ 넘는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21∼25도, 낮 최고기온은 24∼30도로 예보됐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과 강수의 영향으로 전 권역이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서해·남해 앞바다에서 0.5∼2.5m로 일겠다.

안쪽 먼바다(해안선에서 약 200㎞ 내의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1.5∼3.5m, 서해 1.0∼3.5m, 남해 1.5∼4.0m로 예측된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고민시 '오늘도 상큼'
  • 고민시 '오늘도 상큼'
  • 안유진 '너무 사랑스러워'
  •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
  • 아이린 '사랑스러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