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케이뱅크, 주담대 금리 0.1%p 인상… 인터넷은행도 가계대출 속도 조절

입력 : 2024-07-09 20:00:00 수정 : 2024-07-09 19:43:1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주요 시중은행에 이어 인터넷전문은행 케이뱅크도 주택담보대출 금리를 올려 가계대출 관리에 들어갔다.

9일 금융권에 따르면 케이뱅크는 이날부터 아파트담보대출 갈아타기 상품 중 주기형(5년 변동)의 금리를 0.1%포인트 인상했다. 이에 따라 주기형(금융채 5년 기준) 금리 하단은 지난 8일 연 3.41%에서 이날 3.50%로 올랐다.

사진=케이뱅크 제공

케이뱅크는 전세대출 금리 역시 상품에 따라 최대 0.15%포인트 인상했다.

케이뱅크 관계자는 “시장금리 수준을 고려해 대출금리를 소폭 올렸다”고 설명했다.

앞서 하나은행이 지난 1일부터 주담대 금리를 0.2%포인트 인상했으며, KB국민은행도 3일부터 가계부동산담보대출 금리를 0.13%포인트 올렸다.

KB국민·신한·하나·우리·NH농협 등 5대 은행의 가계대출은 지난달 5조3415억원 증가하면서 2년11개월 만에 최대폭으로 늘었고, 이달 들어서도 나흘 만에 2조1835억원 불었다.


김수미 선임기자 leolo@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엔믹스 설윤 '완벽한 미모'
  • 아일릿 원희 '상큼 발랄'
  • 미연 '순백의 여신'
  • 박보영 '화사한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