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영화 재미없어, 환불해줘” 관객에 당황한 이제훈‧구교환…무슨 일?

입력 : 2024-07-09 16:55:03 수정 : 2024-07-09 16:55:0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배우 이제훈과 구교환이 영화 ‘탈주’ 무대 인사에서 관객이 환불을 요구하자 당황해했다.

 

이제훈과 구교환은 지난 6일 서울 용산구 CGV 용산 아이파크몰에서 진행된 영화 ‘탈주’ 무대 인사에서 관객들과의 만남을 가졌다.

 

영화 상영이 끝난 후 이제훈이 관객들 앞에 서서 “재밌게 보셨나요?”라고 물었다. 많은 관객이 긍정의 대답을 내놓은 가운데, 한 관객이 “아니요”라고 외쳤다.

 

이를 들은 이제훈은 예상치 못한 반응에 당황한 듯 굳은 표정으로 “재미 없으셨어요? 한 번 더 보면 재미있을 거에요”라고 장난스럽게 넘어가려는 듯 했다.

 

하지만 이 관객은 “환불받고 싶다”고 재차 외쳤다. 함께 있던 구교환도 놀란 표정으로 이 관객을 바라봤다. 이제훈은 “아, 진짜요? 제가 이따가 환불해드릴게요”라며 주머니에서 지갑을 꺼내는 듯한 행동을 취한 뒤, 웃으며 “농담이다”라며 재치있게 넘어갔다.

 

“환불받고 싶다”는 이 관객의 말은 두 배우가 영화 개봉 전 유튜브 예능 ‘살롱드립2’에 출연해 한 발언을 염두한 농담이었을 것으로 보인다.

 

유튜브 TEO 테오 '살롱드립2' 방송화면 캡처.

 

당시 이제훈은 “영화 ‘탈주’를 돈 주고 극장에 가서 봤는데 ‘뭐야, 저거. 재미없다’고 생각이 들면 나한테 와라”라며 “서울숲 앞에서 만나자. ‘나 너무 재미없었어! 환불해줘! 라고 하면 내가 ’재미없으셨어요?‘하고 돈을 드리겠다”고 선언했다.

 

이를 들은 구교환도 “나도! N분의 1 하겠다”고 말했다.


고예은 온라인 뉴스 기자 jolichiot@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박보영 '화사한 미소'
  • 박보영 '화사한 미소'
  • 고민시 '오늘도 상큼'
  • 안유진 '너무 사랑스러워'
  • 조윤수 '싱그러운 미소'